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0.3℃
  • 흐림강릉 12.1℃
  • 서울 11.8℃
  • 안개대전 12.6℃
  • 박무대구 13.2℃
  • 울산 14.4℃
  • 광주 13.4℃
  • 흐림부산 15.6℃
  • 흐림고창 12.8℃
  • 흐림제주 18.0℃
  • 흐림강화 10.9℃
  • 흐림보은 12.8℃
  • 흐림금산 10.7℃
  • 흐림강진군 15.0℃
  • 구름많음경주시 13.2℃
  • 맑음거제 15.5℃
기상청 제공

공연

[방송]가수 희정, '한 여름밤의 이색 음악축제 특별출연'

고즈넉한 시골마을을 행복케 한 초대가수 희정의 열정적인 무대...

[NBC-1TV 김종우 기자] “참을수도 있어요, 잊을수도 있어요, 여자 여

자이기 때문에 행복도 빌 수 있어요.” 


2일 밤 동해안 한 초등학교 분교 운동장에서 열린 ‘음악축제’에 특별 출연한 가수 희정(54. 본명 김정숙)의 <남자인데/우연히>라는 노래 가락 이다.

고즈넉한 시골마을을 즐겁게 한 희정의 열정적인 무대는 노래 장단에 따라 연출하는 걸출한 댄스로 관객들을 압도했다.

174Cm의 큰 키에서 뿜어 나오는 풍부한 성량은 50대 중반의 나이가 의심 될 만큼 고음과 저음의 발성이 감미롭다. 희정의 이날 공연을 NBC-1TV가 스켓치 해 보았다.

1961년 10월 16일 경북 울진군 구산리에서 김석희 씨와 김영순 씨의 2남 5녀중 맏딸로 태어난 희정은 1남 1녀를 둔 주부로 지난 2012년 해변노래자랑에서 대상을 수상하며 가수로 데뷔했고, 현재 '한백년'이라는 히트곡 발표를 준비하고 있다.





배너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