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08 (화)

  • -동두천 19.1℃
  • -강릉 10.5℃
  • 구름많음서울 21.0℃
  • 구름많음대전 18.2℃
  • 흐림대구 15.9℃
  • 흐림울산 14.4℃
  • 박무광주 18.6℃
  • 흐림부산 15.2℃
  • -고창 18.5℃
  • 흐림제주 16.2℃
  • -강화 18.9℃
  • -보은 16.4℃
  • -금산 16.8℃
  • -강진군 17.8℃
  • -경주시 14.8℃
  • -거제 16.4℃
기상청 제공

각국 대통령 밀착취재

[방송]고 김영삼 전 대통령 국가장 영결식, 국회에서 엄수

강추위 속 1만여 추모객, 민주화의 산증인 생전 영상보며 고인의 뜻 되새겨...


[NBC-1TV 이광윤 보도국장]고 김영삼 전 대통령 영결식이 26일 오후 2시 국회의사당 앞마당에서 국가장으로 검소하게 치러졌다.

영결은 발인식을 마친 고인의 운구가 오후 1시 반경, 박근혜 대통령 등 조문객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서울대병원에서 출발해 2시경에 국회의사당에 도착하며 시작되었다.

갑자기 몰아친 강추위와 제법 많은 눈이 휘날리는 가운데 진행된 이날 식장에는 고인이 생전 삶이 반영된 분위기가 역력했다.

장례위원장인 황교안 국무총리의 조사와 김영삼민주화센터 이사장인 김수한 전 국회의장의 추도사가 낭독되는 동안 곳곳에서 오열이 이어졌다.

위식에는 여야 정치인들 대다수가 참석한 가운데, 기독교와 불교, 천주교, 원불교 등 4대 종교 의식에 이어 유족인 손명순 여사가 휠체어를 타고 헌화를 하고 이명박 전 대통령 내외와 권양숙 여사, 4부요인과 정당대표 순으로 분향이 이어졌다.

조총발사 고인에 대한 경례를 끝으로 운구는 국가 주요인사와 해외조문사절단, 장례위원회 등 1만여 명을 뒤로하고 국회를 벗어나 상도동 사저와 기념도서관을 거친 후 마지막으로 마지막 안식처인 국립서울현충원으로 이동했다.

아래의 방송창을 클릭하시면 NBC-1TV가 현장 취재한 고 김영삼 전 대통령의 국가장 영결식 방송을 시청 하실 수 있습니다



배너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