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2.7℃
  • 흐림강릉 11.2℃
  • 서울 11.9℃
  • 대전 14.7℃
  • 대구 15.4℃
  • 흐림울산 18.2℃
  • 광주 16.9℃
  • 부산 18.8℃
  • 흐림고창 17.1℃
  • 제주 18.4℃
  • 흐림강화 13.1℃
  • 흐림보은 15.0℃
  • 흐림금산 15.0℃
  • 구름많음강진군 17.4℃
  • 흐림경주시 15.2℃
  • 흐림거제 19.3℃
기상청 제공

태권도

[방송] ‘2016 자랑스러운 태권도인 상’ 시상식 성료

포장 국기장 이교윤, 박해만 포상 지도자 김정록, 포상 선수 오혜리, 포상 경영 김선수, 포상 심사‧심판 박경선, 심사시행 모범단체 대상 대구태권도협회, 우수 강원도태권도협회, 광주시태권도협회, 장려 전남태권도협회, 인천시태권도협회 [특별 인터뷰 : 박경선, 김선수]

[NBC-1TV 이광윤 보도국장]국기원(원장 오현득)이 매년 주최하는 ‘2016 자랑스러운 태권도인 상’ 시상식이 9일 11시 리츠칼튼호텔 그랜드볼룸에서 태권도 원로들과 17개 시도태권도협회 관계자 등 400여 명의 태권도인들이 참석한 열렸다.

 

시상식에는 이교윤(87세) 국기원 원로와 박해만(84세) 前 국기원 시범단 단장이 국기장(포장)을 수훈했다.

 

포상은 4개 부문으로 나눠 지도자 부문은 김정록(80세) 국기원 태권도 9단 고단자회 회장이, 선수부문은 오혜리(28세) 리우올림픽 금메달리스트가, 경영부문은 김선수(53세) 시흥시태권도협회 회장이, 심사‧심판부문은 박경선(68세) 국기원 기술심의회 심판분과 위원장이 수상했다.

 

자랑스러운 태권도인 상은 국기원과 대한태권도협회, 각 국가태권도협회를 비롯한 태권도 단체들로부터 태권도 보급 및 발전에 공헌한 2명을 부문별로 추천받아 선정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수상자를 선정한다.

 

포상을 수상한 김정록 회장은 “이렇게 큰 상을 받게 되어 매우 영광이다”며 “앞으로 태권도인으로서 사명감을 갖고 태권도 발전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날 시상식은 심사시행 모범단체에 대한 시상도 함께 가져 17개 시도태권도협회가 공정하고 투명한 승품‧단 심사를 시행할 수 있도록 격려했다.

 

오현득 국기원 원장은 “이 자리를 통해 바람직한 태권도인 상을 정립할 수 있길 바란다”며 “국기원도 태권도인들의 공로를 발굴하고 가치를 제대로 평가받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피력했다.

 

최창신 대한태권도협회 회장은 “영국의 신대륙 개척자 윌리엄 펜이 미국에 필라델피아를 건설하고 펜실베이니아를 정비했다“며 ”태권도인들도 윌리엄 펜의 정신처럼 태권도의 훌륭한 발판을 마련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김성태 태권도진흥재단 이사장은 “앞으로 여러분이 가진 태권도에 대한 애정과 관심이 많은 태권도인들의 귀감이 되어 태권도의 더 밝은 미래를 열어주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자랑스러운 태권도인 상’은 태권도 보급과 발전에 공헌한 인사들을 선정하여 태권도인의 자긍심을 높이고, 세계태권도본부로써 태권도인들의 화합과 친목을 도모하고자  국기원에서 2007년 처음 제정하여 2015년부터 제도화됐다.

 

한편 NBC-1TV는 시상식 녹화 후 경영부문 포상자 김선수 시흥시태권도협회장과 심사 및 심판 포상자인 박경선 국기원 기술심의회 심판분과 위원장을 인터뷰 했다.

 

 


배너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