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2.13 (화)

  • -동두천 7.0℃
  • -강릉 9.5℃
  • 흐림서울 6.1℃
  • 구름조금대전 10.9℃
  • 구름많음대구 9.2℃
  • 흐림울산 12.9℃
  • 광주 11.7℃
  • 구름많음부산 13.7℃
  • -고창 11.2℃
  • 흐림제주 15.9℃
  • -강화 6.0℃
  • -보은 10.6℃
  • -금산 9.8℃
  • -강진군 12.9℃
  • -경주시 12.4℃
  • -거제 11.9℃

태권도

한국 남녀 단체 대표팀, 2016 WTF 월드태권도팀선수권 조1위로 예선 통과

인교돈(한국가스공사) 팀선수권 마지막 예선전 경기에서 경기 종료 3초를 남기고 극적인 역전승


[NBC-1TV 이석아 기자]한국 태권도 단체팀이 예선탈락 위기의 순간 인교돈의 활약으로 극적인 본선 진출에 성공했다.


인교돈(한국가스공사)은 12일(현지시각) 아제르바이잔 바쿠 사르하치 스포츠 올림픽경기장에서 세계태권도연맹 팀선수권 마지막 예선전 경기에서 경기 종료 3초를 남기고 극적인 역전승을 거뒀다.


반드시 이겨야만 본선에 오르는 러시아와 조예선전 3차 마지막 경기에서 3회전 18대19 1점차로 지고 있는 상황에서 예선전 내내 큰 활약을 펼친 인교돈이 22초를 남기고 마지막 주자로 투입됐다.


인교돈은 쉴 새 없이 공격을 퍼부었지만 좀처럼 뚫리지 않고 패색이 짙은 순간 경기 종료 3초를 남기고 오른발 몸통 돌려차기로 동점을 만들더니, 곧 상대의 공격을 왼발 앞발 내려차기까지 성공시키면서 순식간에 22대 19로 역전 시켰다.


단체팀 동료 선수들은 질 것으로 예상된 경기가 극적으로 역전에 성공하자 경기장에 뛰어와 인교돈을 얼싸 안고 환호했다. 관중들도 박진감 넘치는 경기에 인교돈을 외치며 박수 갈채를 보냈다.


한국 남자 대표팀은 이란, 러시아, 터키와 A조에 편성됐다. 첫 경기에서 터키에 3회전 접전 끝에 26:27 1점차로 패했지만, 막강 우승후보인 이란을 1회전부터 압도하면서 26대13점으로 크게 이겼다. 이 경기에서도 인교돈이 가장 큰 활약을 펼쳤다. 중요한 고비마다 큰 득점을 내고, 안정감 있게 점수를 지켜냈다.


한국 남자팀은 터키와 함께 2승1패를 기록했지만, 점수 득실차에서 가장 높아 조1위로 결승에 진출했다. 지난해 우승팀인 아제르바이잔과 벨기에, 미국이 겨룬 B조에서 2위로 오른 벨기에와 현지시간 13일 열리는 준결승에서 맞붙는다.


한국을 첫 경기에서 이긴 터키는 A조 2위로 준결승에서 진출해 B조 1위인 아제르바이잔과 대결한다.


아제르바이잔, 미국 터키와 함께 B조에 편성된 한국 여자팀은 조예선전 3경기를 모두 이겨 조1위로 준결승에 진출했다. 첫 경기에서 터키를 16대14, 아제르바이잔을 24대2, 미국을 21대14로 완승을 거뒀다. 준결승에서 A조(중국, 러시아, 이탈리아, 프랑스) 2위를 기록한 러시아(2승1패)와 맞붙는다. B조 2위를 기록한 터키는 A조 1위 중국과 결승을 다툰다.


월드팀선수권대회는 각 팀에서 5명의 선수와 1명의 후보가 출전한다. 예선전은 1회전 5분과 2, 3회전 3분, 준결승부터는 각회전 5분씩 경기가 열린다. 1회전 5분 경기에서 한 선수가 1분간 경기를 치른 뒤 2, 3회전에서 예선전은 3분간 8회 교체, 준결승부터는 각 5분 최대 12회 교체 방식으로 승부를 가린다.


13일에는 한국, 러시아, 미국, 벨기에 네나라가 참가하는 남녀혼성 단체전도 개최된다.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