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2.19 (월)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사회

‘한국의 쉰들러 현봉학’, 모교인 연세 세브란스빌딩 광장에 동상 서다

[NBC-1TV 김종우 기자]국가보훈처(처장 박승춘)는 19일 15시 서울 남대문 세브란스빌딩 광장에서『현봉학 박사 동상 제막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현봉학 박사는 6‧25전쟁 흥남철수작전에서 에드워드 알먼드 미 10군단장을 끝까지 설득해 수송선 메러디스 빅토리호를 통해 피난민 9만 8천여명을 구출하게 한 주인공으로 ‘한국의 쉰들러’로 불린다.


국가보훈처에서는 그 공헌을 기리기 위하여 2014년 12월의 6‧25 전쟁 영웅으로 박사를 선정한 바 있다. 


또한, 박사의 공헌을 기리기 위해 2016년 서울지역 호국영웅으로 박사를 선정하고, 박사의 모교인 세브란스 의전이 있었던 연세재단 세브란스 빌딩 앞에 박사의 동상을 건립하게 되었다.


동상은 높이 2.5m의 청동 재질이며, 동상 아래쪽에는 흥남철수작전 당시 박사의 공적과 이력 등을 소개한 글이 새겨진 화강암 판석이 설치되었다.


이번 제막식에는 박승춘 국가보훈처 처장을 비롯하여 마크 리퍼트(Mark William Lippert) 주한미국 대사, 흥남철수작전 기념사업회 회원 및 당시 철수하던 후송선 메러디스 빅토리호에서 태어난 신생아 중 두 명인 ‘손양영’ ‘이경필’씨도 참석하여 은인의 동상 제막식을 축하할 예정이다.


또한, 박사의 차녀인 에스더 현(Esther Hyun)씨도 참석하여 선친의 공적을 인정하는 국가유공자 증서와 보국훈장 통일장을 받는다.


국가보훈처는 수많은 생명을 구한 영웅이자 위대한 의학자인 현봉학 박사를 후세에 널릴 알릴 수 있게 되어 영광이며, 앞으로도 국민들의 나라 사랑하는 마음과 호국 정신을 일깨울 수 있도록 많은 호국영웅들을 발굴하고 기릴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