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25 (토)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사회

<제2회 서해수호의 날> 개최

전국 133개 지역에서 178건의 기념식 및 안보결의행사 개최

[NBC-1TV 김종우 기자]국가보훈처(처장 박승춘)는 ‘국민의 비군사적 대비가 북한 도발을 영원히 끊는 길입니다’라는 주제로 오는 24일 10시에 국립대전현충원 현충광장에서 『제2회 서해수호의 날』정부기념식을 거행한다고 밝혔다.


정부는 북한의 끊임없는 도발을 상기하고 국민의 안보의지를 하나로 모으는 ‘비군사적 대비’를 강화하기 위해 2016년부터 3월 넷째 금요일을 ‘서해수호의 날’로 지정하여 범국민 안보결집 행사를 전국적으로 추진하는 계기를 마련하였다.


기념식은 제2연평해전, 천안함 피격, 연평도 포격 도발 등 서해도발 3개 사건 전사자 유가족 및 참전장병을 비롯하여 6․25전쟁 이후 북한의 침투․국지도발 희생자 유족과 격퇴 유공자 및 시민․학생 등 7,0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거행된다.


지방기념식은 24일 전후, 15개 광역시․도를 비롯하여 전국 134개 지역에서 정부기념식에 준하여 178건의 지방행사(기념식 또는 안보결의 대회)가 5만여 명의 시민․학생 등이 참가한 가운데 개최되며, 걷기대회․안보사진전․호국정신함양교육 등 1,700여건의 계기행사도 전국 보훈관서 주관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서해수호의 날은 제2연평해전, 천안함 피격, 연평도 포격도발 등 6・25전쟁 이후 북한의 끊임없는 도발을 차단하고 국민의 안보의식을 결집할 수 있는 “북한도발 상기행사”의 필요에 따라 3월 넷째 금요일을 ‘서해수호의 날’로 지정, 2016년 3월 15일 국무회의를 거쳐 2016년 3월 22일 공포하였다.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