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29 (토)

  • -동두천 17.0℃
  • -강릉 22.7℃
  • 맑음서울 17.3℃
  • 맑음대전 17.5℃
  • 맑음대구 20.2℃
  • 맑음울산 19.3℃
  • 맑음광주 18.3℃
  • 맑음부산 16.5℃
  • -고창 17.6℃
  • 맑음제주 19.9℃
  • -강화 13.9℃
  • -보은 12.4℃
  • -금산 15.2℃
  • -강진군 12.5℃
  • -경주시 17.9℃
  • -거제 18.5℃

태권도

세계태권도연맹 총재 선거 조정원 총재 단독 입후보

[NBC-1TV 정병화 기자]오는 6월 23일 무주에서 열리는 세계태권도연맹(WTF) 총회에서  집행부 선거가 개최된다. 총재, 집행위원, 감사를 뽑는 WTF 집행부 선거는 매4년마다 치러진다.


WTF총회에서 뽑았던 부총재직은 아프리카, 아시아, 유럽, 오세아니아, 팬암 등 5개 대륙연맹 총회를 WTF 총회 직후 별도로 열고 여기에서 선출된 각 대륙연맹 회장이 당연직 부총재직을 맡게 된다.


이번 총재 선거에는 조정원 현 WTF 총재가 단독 입후보했으며, 12명을 뽑는 집행위원 선거에는 총 28명이 입후보했다.


28명 집행위원 후보 가운데 한국인 또는 한국계는 세계대회 4연패 정국현 현 WTF 집행위원과 멕시코 문대원 현 WTF집행위원, 뉴질랜드 김태경 현 WTF 집행위원, 김인선 캐나다태권도협회 이사가 후보로 등록했다.


총회에서는 5개 대륙별로 최다 득표자 순서로 선출하는데 대륙별 집행위원 쿼터는 아시아, 유럽, 팬암 대륙이 각 3명, 아프리카 2명, 오세아니아 1명이다.


총재직 단독 입후보한 조 정원 총재는 총회에서 신임 여부를 물을 예정이나 연임은 확실해 보인다. 2004년 김운용 전 총재의 잔여 임기를 맡는 세계연맹 수장으로 선출된 조 총재는 2005년, 2009년, 2013년에 이어 이번에 뽑히면 5선 연임이 된다.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