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02 (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사회

재일학도의용군 제67주년 6․25참전 기념식

조국의 위기 앞에 자발적 참전을 결정한 애국정신을 기리기 위해 거행

[NBC-1TV 구본환 기자]국가보훈처(처장 피우진)는 27일 오전 11시 인천수봉공원 재일학도의용군 참전기념비에서『재일학도의용군 제67주년 6․25참전 기념식』을 재일학도의용군동지회(회장 김재생) 주관으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기념식은 심덕섭 국가보훈처 차장, 유정복 인천광역시장, 임삼호 재일본대한민국민단 부단장, 김정유 제17보병사단장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재일학도의용군동지회장의 개회사, 대통령 축하 메세지(국가보훈처차장 대독)와 인천광역시장‧시의장 격려사, 민단 부단장‧17사단장 기념사, 국민의당 김관영 국회의원 축하영상, 헌시낭독, 전우가 제창 순으로 진행된다.

 
6․25전쟁이 발발하자 일본에 거주하던 청년과 학생 642명은 병역의 의무도, 조국의 부름도 없었지만 오로지 풍전등화의 위기에 처한 조국의 운명을 두고 볼 수 없어 직장과 학업을 중단하고 사랑하는 가족을 떠나 현해탄을 건너 자진하여 참전했다.

 
일본에 거주하던 해외동포의 참전은 중동전쟁 당시 이스라엘의 해외동포 참전보다 17년이 앞서는 것으로 세계역사상 유례가 드문 사례이다. 조국을 위해 목숨을 바치신 이분들의 숭고한 희생정신은 후세에 길이 남을 민족의 긍지요, 자랑이며, 계승되어야 할 정신적인 자산이다.

 
재일학도의용군은 미8군과 한국군 부대에 배치되어 인천상륙작전 및 서울탈환작전, 원산․이원상륙작전, 갑산․혜산진 탈환작전, 백마고지 전투 등 각종전투에서 전공을 세웠으며, 참전자중 135명이 전사 또는 행방불명 됐다. 
  
1951년부터 일본 귀환이 시작되었으나, 1952년 4월에 발효된 샌프란시스코 조약으로 주권을 회복한 일본이 허가 없이 참전한 재일학도의용군의 입국을 거부하면서 242명은 대한민국에 잔류하게 된다.

 
재일학도의용군동지회에서는 1979년에 인천수봉공원에 ‘재일학도의용군참전기념비’를 건립하고 매년 조국을 위해 희생‧공헌한 재일학도의용군의 충혼을 기리고 6‧25참전을 기념하기 위해 이곳에서 기념식을 갖고 있다.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