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8 (금)

  • -동두천 25.4℃
  • -강릉 24.3℃
  • 구름조금서울 26.6℃
  • 구름조금대전 27.5℃
  • 구름조금대구 30.7℃
  • 구름많음울산 26.0℃
  • 연무광주 27.3℃
  • 연무부산 24.5℃
  • -고창 24.7℃
  • 구름많음제주 22.3℃
  • -강화 23.2℃
  • -보은 26.2℃
  • -금산 26.6℃
  • -강진군 27.5℃
  • -경주시 28.7℃
  • -거제 26.9℃
기상청 제공

평창 패럴림픽 성화, 내달 2일 논산서 불 밝힌다

논산문화원서 채화행사, 3일 논산시청~시외버스터미널 구간 성화봉송

 [NBC-1TV 충남=김영근 특파원] 오는 3월 9일부터 18일까지 개최되는 평창 동계 패럴림픽을 밝힐 성화채화와 봉송행사가 세계인의 관심 속에 충남 논산서 열린다.

 

성화채화는 다음달 2일 논산문화원에서 불씨점화퍼포먼스 후 성화대에 점화되며, 평창 동계 패럴림픽 성화는 경기 안양, 충청 논산, 전라 고창, 경상 청도, 제주 등 전국 5개 시ㆍ군에서 동시에 채화돼 서울에서 합화한 후, 이후 다음달 9일 개막식장인 평창에 도착한다.

 

모두를 빛나게 하는 불꽃‵ 이란 슬로건 아래 전국 5개의 권역에 있는 시·군 5곳에서 동시에 열리는 성화채화는 충청권을 대표해 논산이 선정됐다.

 

2일 논산문화원 다목적홀에서는 오후 4시 30분부터 장애인협회의 난타, 밸라정, 정경, 채환의 축하공연과 성공기원 메시지 쓰기 등 다양한 체험행사가 열린다.

 

이어 3일 토요일 오전 10시 논산시청을 출발, 논산농협하나로마트, 오거리, 시외버스터미널을 거쳐 대전방향으로 총 6km 구간을 달리는 성화봉송행사가 진행된다.

 

봉송주자는 ‘동행’을 의미하는 뜻에서 장애인과 비장애인으로 구성됐으며, 논산시는 총 4개 슬롯 8명의 주자가 배정돼 1구간 당 2명의 주자가 성화를 봉송한다.

 

시는 안전하고 성공적인 성화봉송추진을 위해 주자봉송구간에 대한 교통통제 및 봉송로 주변 환경정비 등 성공적인 행사가 추진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황명선 논산시장은 "이번 성화는 패럴림픽의 성공 개최를 바라는 시민의 열망과 염원이 스며든 성화가 될 것"이라며 "성화불꽃이 온 세상에 확산돼 화합과 평화가 가득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배너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