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27 (일)

  • 흐림동두천 1.9℃
  • 구름많음강릉 3.3℃
  • 흐림서울 2.6℃
  • 맑음대전 1.1℃
  • 맑음대구 1.3℃
  • 맑음울산 2.9℃
  • 맑음광주 1.5℃
  • 맑음부산 4.0℃
  • 구름많음고창 0.5℃
  • 구름많음제주 5.1℃
  • 흐림강화 2.8℃
  • 구름조금보은 0.1℃
  • 흐림금산 -0.9℃
  • 맑음강진군 -0.3℃
  • 구름많음경주시 -2.1℃
  • 맑음거제 4.6℃
기상청 제공

정계소식

[방송]故 심재덕 전 수원시장 추모10주기 특집 방송

‘NBC-1TV 2002년 10대 인물’에 오르며 본사와 인연을 맺은 그는 행정가와 정치인으로 큰 족적을 남겨...

[NBC-1TV 이광윤 보도본부장] 수원시 민선 1·2기 시장을 지낸 故 심재덕 전 수원시장(1939~2009)이 별세한 지 올해로 10년을 맞았다.


‘NBC-1TV 2002년 10대 인물’에 오르며 본사와 인연을 맺은 그는 행정가와 정치인으로 탁월한 업적을 쌓았다.


1995년 민선 1기 수원시장에 당선된 그는 1998년 재선에 성공하며 수원을 문화 역사의 도시로 승화시켰다. 시장 재임기간 동안 그는 수원화성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화성행궁 복원, 수원천 복개 취소 후 생태하천으로 개발, 광교산 연중 개방, 등 수많은 업적을 남기며 ‘행정의 달인’으로 불렸다.


특히 대표적인 기피 시설인 화장장(연화장), 쓰레기 소각장, 하수종말처리장 등을 건립해 125만 수원시민의 생활기반을 다져놓았다.


무엇보다도 아름다운 화장실 가꾸기 사업은 그의 최대 업적이다. ‘미스터 토일렛(Mr. Toilet)’이라는 별명으로 불릴 정도로 화장실에 많은 관심을 기울인 심 전 시장은 수원시장 재임 시절 ‘아름다운 화장실 문화운동’을 전개하며 수원시 공중화장실을 전국 최고 수준으로 만들었다.


그 계기로 대한민국은 물론 전 세계의 화장실이 청결해지는 신기원을 열었다. 수원시장 퇴임 후인 2007년 11월 서울 강남에서 열린 ‘세계화장실협회(WTA) 창립총회에서 초대회장으로 선출된 심 전 시장은 WTA 창립을 기념해 30여 년간 살던 집을 허물고, 그 자리에 변기 모양을 본뜬 ‘해우재’를 지었다. 유족들은 2009년 해우재를 수원시에 기증했고, 수원시는 ‘화장실 문화전시관’으로 고쳐지어 시민들에게 무료로 개방했다.


2004년 제17대 국회의원으로 당선된 그는 국가를 위해 헌신하는 자세로 낮과 밤을 가리지 않고 뛰었다. 그 열정은 2007년 전립선암 진단을 받은 후에도 멈추지 않았으나 2009년 1월 14일 향년 69세로 세상을 떠났다.




배너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