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02 (일)

  • 구름많음동두천 13.3℃
  • 구름조금강릉 20.2℃
  • 구름조금서울 15.5℃
  • 구름많음대전 16.3℃
  • 구름많음대구 16.7℃
  • 흐림울산 16.5℃
  • 박무광주 16.8℃
  • 흐림부산 19.0℃
  • 구름많음고창 14.0℃
  • 박무제주 18.2℃
  • 구름조금강화 11.8℃
  • 구름많음보은 12.3℃
  • 흐림금산 12.5℃
  • 구름많음강진군 14.5℃
  • 흐림경주시 14.8℃
  • 구름많음거제 16.4℃
기상청 제공

국방

논산시, 논산문화원에서 첫 무공훈장 수여행사

특별법 공포 후 논산에서 최초로 6.25전쟁 무공훈장 수여행사 가져


[NBC-1TV 김영근 충남특파원] 논산시(시장 황명선)는 29일 논산문화원에서 첫 무공훈장 수여 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훈장 수여 대상자 20명과 유가족, 박남신 부시장, 박동철 육군인사사령관, 이남일 대전지방보훈청장을 포함해 170여 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번 수여 행사는 지난 4월 「6·25 무공훈장 수여 등에 관한 법률」 이 공포된 이후 최초로 진행된 것으로, 6.25 전쟁 당시 공훈을 세워 무공훈장 서훈 대상자로 결정됐으나 훈장을 받지 못한 공로자에게 무공훈장을 수여함으로써 공훈을 기리고, 애국정신을 고취하고자 마련됐다.


특히 국방의 중추도시인 논산시에서 육군본부와 합동으로 이뤄져 특별한 의미를 가진다고 볼 수 있다.


현재 시는 보훈명예수당의 범위를 전몰·순직군경 유족, 전상·공상군경, 무공수훈자, 특수임무 수행자까지 확대함은 물론, 보훈가족의 해외 및 국내 유적지 순례를 지원하는 등 국가유공자의 예우 증진을 위한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향후 국가유공자 가족에 대한 편의 제공을 통해 유가족들이 고향에서 자부심을 갖고 생활할 수 있는 기반을 만들어 나가겠다는 계획이다.


박남신 부시장은 “이 자리에 계신 여러분들의 깊은 애국심이 지금의 대한민국이 만들었다고 생각한다”며 “숭고한 희생정신에 보답하고, 국가유공자분들에 대한 최고의 예우를 다할 수 있도록 시책 발굴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배너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