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1 (화)

  • 맑음동두천 13.3℃
  • 구름많음강릉 14.7℃
  • 맑음서울 15.6℃
  • 구름조금대전 16.1℃
  • 구름많음대구 16.6℃
  • 구름많음울산 16.1℃
  • 흐림광주 16.3℃
  • 구름많음부산 16.5℃
  • 흐림고창 16.8℃
  • 구름많음제주 18.7℃
  • 구름조금강화 15.8℃
  • 구름많음보은 14.4℃
  • 구름많음금산 15.3℃
  • 흐림강진군 17.0℃
  • 구름많음경주시 15.9℃
  • 흐림거제 17.9℃
기상청 제공

태권도

한국 태권도 ‘2019 맨체스터 세계선수권’ 첫 금메달 3개 모두 휩쓸어

심재영-장준-이다빈 결승 진출해 전원 우승, 배준서 은 확보 이대훈 동메달


[NBC-1TV 구본환 기자] 한국 태권도가 ‘2019 맨체스터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첫 결승전 세 체급을 모두 휩쓸었다.‘2017 무주 세계선수권’ 금메달리스트인 여자 -46㎏급 심재영(고양시청)을 필두로 '차세대 경량급 간판' 남자 -58㎏급 장준(한국체대) 그리고 아시안게임 2연패 여자 -73㎏급 이다빈(서울시청)이 그 주인공이다.


16일(현지시각) 영국 맨체스터 아레나에서 열린 ‘2019 WT 맨체스터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첫날 결승에 모두 진출한 이들 선수들은 이틀 차에 열린 결승전에서 모두 여유 있는 승리로 금메달 세 개를 모두 휩쓸었다.


2017 무주 세계선수권 우승자인 여자 -46kg급 심재영(고양시청, 23)은 2연패를 달성했다. 결승에서 이란 여자 경량급 기대주 마할 모멘자데흐(MOMENZADEH Mahal)를 상대로 침착한 경기운영으로 주특기 왼발 돌려차기를 앞세워 11대6으로 제치고 이번 대회 첫 금메달의 주인공이 되었다. 이번 대회 우승으로 랭킹 포인트 120점을 두둑하게 챙긴 심재영은 2020 도쿄 올림픽 출전 경쟁이 수월해졌다. 이변이 없는 한 앞으로 자동출전권 획득 가능성이 매우 높다. 다만, 한국의 김소희(한국가스공사)와 출전권 경쟁을 펼쳐야 한다.


세계선수권 3연패이자 한국 태권도 간판 김태훈을 제치고 이번 세계선수권 대표로 나선 -58KG급 장준(한국체대, 1학년)은 주위 기대를 저버리지 않고 우승을 차지했다. 예선 초반 무거운 몸동작으로 고전했지만 경기를 거듭할수록 안정감을 되찾았다. 결승에서는 예상을 뒤엎고 결승에 진출한 멕시코 신예 프라자 브란든(PLAZA BRANDON)을 한층 여유 있게 제압했다. 장준 역시 이번 대회 우승으로 랭킹점수 120점을 획득해 3위권 기록이 예상된다. 압도적인 점수 1위를 지키는 김태훈(수원시청)과 국제와 국내에서 2020 도쿄 올림픽 본선 티켓을 놓고 경쟁이 시작됐다.


아시안게임 2회 연속 우승을 차지하고, 월드 그랑프리 시리즈 우승도 해지만, 세계선수권은 이번이 처음 출전인 -73㎏급 이다빈은 결승에서 올림픽 3연속 출전해 금․은․동메달 한 개씩을 모두 딴 노련파 멕시코 에스피노자 마리아(ESPINOZA Maria)를 강한 체력과 빠른 움직임으로 22대2 20점차 대승을 거뒀다.  랭킹 점수 120점을 획득한 이다빈은 현재 올림픽랭킹 7위권에서 4위권 내로 올라서 하반기 결과에 따라 안정적으로 올림픽 자동 출전권을 확보할 가능성이 높아졌다.


둘째 날 금메달 이상만큼 눈부신 활약을 펼친 선수가 있다. 바로 남자부 최경량급 -54kg급 배준서(강화군청, 19)가 그 주인공. 무차별 공격으로 이날 다섯 경기를 모두 조기 종료하며 결승전에 안착했다.
 

한국을 대표하는 월드스타 이대훈(대전광역시체육회)은 세계선수권 4회 우승 도전에 실패했다. 준결승에서 홈팀 영국의 브래들리 신든(Bradly SINDEN)에 3회전 종료 직전 23대24로 역전패 당해 동메달에 그쳤다.


이날 세 번째 세계선수권 출전으로 첫 우승에 도전에 나선 여자 -73kg급 대표팀 맏언니 안새봄(춘천시청)은 32강 첫 경기에서 가벼운 몸놀림으로 20대5로 순조롭게 출발했다. 그러나 16강에서 콜롬비아의 모스꾸에라 글로리아(Mosquera GLORIA)에 4대13으로 져 메달 획득에 실패했다.


배너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