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09 (일)

  • 구름많음동두천 24.6℃
  • 흐림강릉 21.3℃
  • 구름많음서울 26.4℃
  • 구름많음대전 27.0℃
  • 구름조금대구 21.4℃
  • 흐림울산 18.6℃
  • 구름조금광주 26.2℃
  • 구름많음부산 21.6℃
  • 구름많음고창 24.0℃
  • 구름많음제주 21.1℃
  • 구름많음강화 22.8℃
  • 구름많음보은 25.6℃
  • 구름많음금산 26.2℃
  • 구름조금강진군 24.0℃
  • 흐림경주시 18.0℃
  • 맑음거제 22.5℃
기상청 제공

태권도

2019 로마 월드 태권도 그랑프리 개막, 로마 스페인 광장이 태권도로 물들다

[NBC-1TV 구본환 기자] 세계태권도연맹(WT, 총재 조정원)이 주최하는 ‘2019 WT 로마 월드태권도그랑프리’ 시리즈1이 로마에서 화려하게 막이 올랐다.


현지시각 7일부터 9일까지 사흘간 열리는 ‘2019 WT 로마 월드태권도그랑프리 시리즈 1’을 하루 앞둔 6일 오후 로마 스페인광장에서 지난해에 이어 화합과 평화의 메시지를 담은 태권도 시범 개막 전야 공연을 펼쳤다.


이날 스페인 광장에 마련된 특설무대는 시작전부터 수천명의 관광객이 모여 시범을 기다리는 진풍경이 펼쳐졌다. 이탈리아 로마 시민을 비롯해 전 세계에서 관광온 다양한 국적의 관람객이 몰렸다. 한순간도 눈을 뗄수없는 시범단의 화려한 퍼포먼스는 특히 긴 흰천이 순식간에 녹색, 흰색, 적색 삼색의 이탈리아 국기로 변하는 순간 광장에 모인 관객들의 환호는 절정에 다다랐다. 마지막은 평화라는 주제에 걸맞게 88년 서울올림픽 테마송인 '손에 손잡고로 끝을 맺었다.


조정원 총재는 “지난해 바티칸 광장에서 프란체스코 교황 알현 미사에서 펼친 공연의 감동이 다시 살아난다. 지난해에 이어 이번 공연을 하는 곳은 스포츠로는 유례 없이 연속 시범을 하게된 것이 큰 의미가 있다”며 “세계 평화에 일조하는 태권도가 되기를 희망한다”며 소감을 밝혔다.


나일한 단장을 포함한 16명으로 구성된 W시범단은 지난 5월 22일부터 토리노, 밀라노, 나폴리, 마테라, 레체 등 이탈리아 6개 도시를 돌며 ‘태권도를 통한 평화’를 주제로 시범 공연을 펼치고 마지막 무대인 로마에 입성했다. 보름여에 걸친 투어에서 WT 시범단은 고난도 격파기술과 현란한 발차기 퍼포먼스를 선보여 이탈리아 전역에 태권도의 우수성과 화합의 메세지를 널리 전파했다.


전야제 다음날인 7일부터 로마 포로 이탈리코(Foro Italico) 경기장에서 월드태권도 그랑프리 시리즈가 사흘간 열리며 품새 그랑프리도 시범적으로 같이 개최된다.


배너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