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7 (토)

  • 흐림동두천 -1.7℃
  • 맑음강릉 6.9℃
  • 서울 -2.3℃
  • 구름조금대전 4.2℃
  • 맑음대구 5.7℃
  • 맑음울산 6.3℃
  • 맑음광주 5.5℃
  • 맑음부산 7.9℃
  • 맑음고창 6.0℃
  • 구름많음제주 7.6℃
  • 구름많음강화 -0.4℃
  • 구름많음보은 1.1℃
  • 구름조금금산 3.8℃
  • 맑음강진군 7.9℃
  • 맑음경주시 5.2℃
  • 맑음거제 5.5℃
기상청 제공

사회

보훈처,『2019년 유엔참전용사 후손 평화캠프』개최

“유엔(UN)참전국 후손들을 위한 평화와 우정의 장(場)”

[NBC-1TV 김종우 기자] 국가보훈처(처장 피우진, 이하 보훈처)는 “유엔참전용사의 고귀한 희생을 후대에 알리는「2019년 유엔참전용사 후손 평화캠프」를 오는 30일부터 다음달 6일까지 6박 7일간 KB증권연수원(경기도 용인)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캠프는 미국, 영국 등 15개 참전국에서 참전용사 후손 70명과   국내 대학생 44명, 총 114명이 참여할 계획으로, 평화캠프는 6․25전쟁을 계기로 유엔참전국과의 각별한 인연을 참전용사   후손 등 미래세대로 계승․발전시켜 참전국과의 우호관계 발전을 위해   2009년부터 보훈처 주관으로 시작되었으며 올해로 11회째를 맞이한다. 
 

주요일정은 현충원 참배와 발대식을 시작으로 전쟁기념관과 비무장지대(DMZ)를 방문하고, 한국 대학생들과 함께 서울 도심 곳곳을 누비며 한류 및 한국문화 체험을 통해 참전용사인 할아버지가 지킨 대한민국의 전후 발전상을 보며 한국의 문화를 이해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또한 흥남철수작전의 주역인 고(故) 에드워드 포니 (Edward H. Forney) 대령의 손자 네드 포니(Ned P. Forney)가 참전용사 후손들에게 6.25전쟁당시 흥남철수작전에 관한 사연을 소개하고 전쟁 속에 피어난 따뜻한 인류애의 교훈을 전하는 강의도 진행할 계획이다.


아울러 평화캠프 기간 중 한-필리핀 수교 70주년을 맞이해 제작 중인 단편 드라마「마이 페이브릿 송」촬영에도 캠프일정에 맞추어 참가자들과 함께 참여할 예정이다.
 

한편, 보훈처는 앞으로도 “대한민국의 자유와 평화를 지켜낸 유엔참전용사의 고귀한 희생에 감사하는 국제보훈사업을 강화할 것”이라고 하였고, 특히, 이번 평화캠프를 통해 “유엔(UN)참전국 후손과 함께 평화의 가치를    되새기며, 언어와 국적이 달라도 평화를 염원하는 마음은 모두 하나”임을 강조하였다.


배너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