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0.3℃
  • 흐림강릉 11.7℃
  • 서울 10.8℃
  • 대전 12.7℃
  • 흐림대구 13.1℃
  • 흐림울산 14.8℃
  • 광주 13.3℃
  • 부산 15.8℃
  • 흐림고창 13.0℃
  • 흐림제주 17.9℃
  • 흐림강화 10.8℃
  • 흐림보은 12.0℃
  • 흐림금산 10.7℃
  • 흐림강진군 15.1℃
  • 구름조금경주시 13.5℃
  • 구름많음거제 14.8℃
기상청 제공

음악

[방송]국가보훈처, 예술의전당 '나라사랑 음악회' 성황

김황식 총리, 박승춘 보훈처장 등 국가유공자 등 2200여명 참석


[NBC-1TV 박승훈 기자]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나라사랑의 의미를 되새기는 국가보훈처 주최, ‘나라사랑 음악회’가 12일 오후 서울 서초구 예술의 전당 오페라극장에서 김황식 국무총리가 참석한 가운데 화려하게 펼쳐졌다.

100분간 이어진 이날 공연은 국제무대에서 활동하고 있는 세계적인 소프라노 신영옥과 기타리스트 장대건, 지휘자 금난새와 인천시립교향악단이 출연, ‘호국보훈정신으로 하나 된 대한민국’이라는 슬로건 아래 클래식과 국악 등의 조화로운 열연을 선보였으며 애국가 제창을 끝으로 막을 내렸다.

뉴욕 공연 일정을 취소하고 이번 공연을 위해 입국할 만큼 ‘나라사랑 음악회’에 깊은 관심과 애정을 보였던 소프라노 신영옥은 이번 공연에서 6·25전쟁을 상기하게 하는 ‘비목’을 비롯하여 동심초, 토스티의 세레나데, “극장 역사상 가장 위대한 광란의 장면”이라는 극찬을 받은 작품 <람메르무어의 루치아>의 ‘광란의 아리아’를 열창했다.

특히 경복궁 타령’에서는 한복 차림으로 등장해 노래와 함께 직접 장구를 연주하는 모습으로 방청객들로부터 우레와 같은 박수를 받았다.

무대에서 연달아 고급 유머로 관객들의 폭소를 자아냈던 금난새는 한국이 자랑하는 세계적인 지휘자로서의 면모를 선보이며 어렵게 느껴질 수 있는 클래식을 흥미롭게 풀어나가는 특유의 진가를 발휘했다.

보훈처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다양한 사회계층을 대상으로 호국보훈의 의미를 되새기고, 나라사랑하는 마음을 고취해 국민화합의 계기로 삼기 위해 음악회를 마련했다”고 강조하고 "앞으로도 나라를 위해 희생하고 헌신한 호국영령, 국가유공자에 대한 감사와 애국심을 선양하고 국민통합에 기여할 수 있는 다채로운 문화공연과 행사를 지속적으로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김황식 국무총리를 비롯 박승춘 국가보훈처장 등 정부 관계자, 보훈단체장, 군인, 경찰관, 교육·언론·문화·예술계 등 각계인사 1500여명이 참석했다.

☞아래에 NBC-1TV 방송 창이 있으나, 일부 휴대폰에서는 열리지 않으니 화면창이 보이지 않으시면 Flash Player 프로그램을 설치 하시거나 인터넷으로 시청 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