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8.05 (토)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각국 대통령 밀착취재

[방송]반기문 총장 “시리아 사태, 화학무기 강력 규탄"

"어떤 상황, 어떤 장소, 누구에게도 화학무기 사용은 국제법 위반"


[NBC-1TV 김종우 기자]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은 23일 내전으로 참극을 빚고있는 시리아 사태에 대해 ""우리는 가능한 한 빨리 이 문제에 개입하기 위해 매우 열심히 노력하고 있으며 모든 기술적인 검토와 준비도 마쳤다"고 밝혔다.

방한 이틀째를 맞은 반 총장은 이날 오전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유엔 세계관광기구(WTO) 스텝재단과 '월간 디플로머시'가 주최한 '유엔 새천년개발목표 달성을 위한 활동과 파트너십' 기조연설에서 이같이 말하고 "어떤 상황에서도, 어떤 장소에서도, 누구에게도 화학무기를 사용하는 것은 국제법 위반"이라며 "그러한 반인류범죄는 심각한 결과를 초래할 것"이라며 강도 높게 경고했다.

사전 배포된 원고에는 없던 시리아 상황에 대해 10여분이나 언급한 반 총장은 "시리아 사태는 전체 국제사회에 대한 위협"이라며 "민간인 밀집 지역에 화학무기를 사용한 것에 대해 가능한 한 가장 강력한 어조로 규탄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