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8.06 (일)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IT과학

강창희 의장, 2013 ‘행복한 과학기술의 씨앗’지혜나눔강연

“대한민국의 원동력은 바로 교육에 대한 열정과 과학기술인들의 노력이었다”

[NBC-1TV 국회출입기자단]강창희 국회의장은 28일 오전 국회도서관 대강당에서 열린 2013 지혜나눔강연 ‘행복한 과학기술의 씨앗’ 축사를 통해 “우리 대한민국을 세계적으로 주목받는 나라로 만든 원동력은 바로 교육에 대한 열정과 과학기술인들의 노력이었다”면서 “앞으로도 국가 과학기술 발전과 창의적인 과학인재 육성을 위해서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을 다짐했다.

강 의장은 이날 축사에서 “15년 전 우리나라도 세계적인 수준으로 과학기술을 발전시키자는 큰 목표를 가지고 과학기술처를 과학기술부로 승격시켰을 때 과학기술부 초대장관을 지냈었다”고 과학기술계와의 인연을 소개하며“사실 그때부터 예산과 인력, R&D를 비롯한 과학기술 분야에 대한 국가적 지원이 획기적으로 강화되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강 의장은 이어 “우리는 과학적 재능을 키워주고, 보호해주고, 부를 창출할 수 있도록 해주는 시스템이 아직까지 결여되어 있는 것이 사실”이라고 밝히고,“세상을 움직이고 변화시킨 주역들은 분명히 혁신적인 과학기술인이었다”면서 “국회의장이기 전에 과학기술인으로서 이 강연회를 매년 국회에서 열겠다는 것을 약속한다”고 강조했다.

강 의장은 육사에서 토목공학을 배운 이학사로, 14대 국회 후반부터 통신과학기술위원회 위원과 위원장으로, 김대중 정부 시절에는 과학기술부 장관으로 활동한 바 있다. 특히 강 의장은 통신과학기술위원장으로 있으면서 ‘과학기술혁신을 위한 특별법’ 제정을 주도하고 과기부 장관 시절에는 과기부 폐지론에 맞서 과기부를 존속시킨 바 있다.

국회의장실이 주최하고 (재)한국여성과학기술인지원센터와 YTN이 주관, 올해로 3회째를 맞는 이번 강연에는 강성모 KAIST 총장, 김영준 광주과학기술원(GIST) 총장, 김용민 포스텍 총장, 신성철 대구경북과학기술원(DGIST) 총장 등이 강연자로 참여하여 과학기술인으로서 살아온 경험과 전공분야에 대해 메시지를 전달할 예정이다.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