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1 (월)

  • -동두천 19.3℃
  • -강릉 16.4℃
  • 흐림서울 20.9℃
  • 흐림대전 19.8℃
  • 대구 16.6℃
  • 흐림울산 17.7℃
  • 흐림광주 20.8℃
  • 흐림부산 17.1℃
  • -고창 19.8℃
  • 제주 18.9℃
  • -강화 19.0℃
  • -보은 18.0℃
  • -금산 18.7℃
  • -강진군 20.5℃
  • -경주시 17.4℃
  • -거제 17.9℃
기상청 제공

정계소식

[방송]주인 없는 '제34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 손님만

‘임을 위한 행진곡’의 5.18기념곡 지정 불발로 유가족과 5.18 관련 단체 불참...


[NBC-1TV 김은혜 기자]5.18민주화운동 정신을 계승하기 위한 제34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이 18일 오전 10시 광주시 북구 운정동에 소재한 국립5.18민주묘지에서 엄수됐다.

국가보훈처(처장 박승춘) 주관으로 열린 기념식은 정홍원 국무총리를 비롯한 각계 대표와 시민, 학생 등 1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민의례,헌화·분향에 이어 5.18민주화운동 경과보고, 국무총리 기념사, 기념공연 순서로 진행됐다.

정홍원 국무총리는 기념사에서 "34년 전 이곳 빛고을 광주에서 일어난 민주화운동은 우리나라 민주주의 발전에 큰 획을 그었다"며 "우리의 민주화가 위기에 처했을때 광주시민 여러분이 높이 든 정의의 깃발은 민주화의 도도한 물길을 열었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번 기념식은 ‘임을 위한 행진곡’의 5.18기념곡 지정이 불발 되면서 유가족과 5.18 관련 단체, 야당 인사 등이 불참해 5.18 특유의 추모 분위기는 이어지지 않았다.



위 방송은 2013년 5월 18일 열린 제33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 방송분 입니다



배너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