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2 (화)

  • -동두천 15.2℃
  • -강릉 15.1℃
  • 흐림서울 17.7℃
  • 흐림대전 19.2℃
  • 흐림대구 16.2℃
  • 구름많음울산 15.2℃
  • 박무광주 19.5℃
  • 흐림부산 16.7℃
  • -고창 18.5℃
  • 제주 19.4℃
  • -강화 17.0℃
  • -보은 17.1℃
  • -금산 16.7℃
  • -강진군 19.2℃
  • -경주시 15.2℃
  • -거제 16.6℃
기상청 제공

교육

서울대 이사회, 성낙인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를 새 총장에

[NBC-1TV 김종우 기자]서울대학교 이사회가 제26대 총장 최종 후보자로 성낙인(64)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를 19일 선출했다.

서울대 이사회는 이날 오후 호암교수회관에서 신임 총장 선출을 위한 비공개 투표를 한 뒤 성 교수가 재적이사 15명의 과반인 8표를 얻어 당선됐다고 밝혔다.

원래 서울대 총장 선출은 교직원의 투표로 뽑는 직선제였으나 서울대가 2011년 국립대학법인으로 전환하면서 이사회에서 결정하는 간선제로 바뀌면서 성 교수가 첫 관선제 총장의 주인공이 됐다.

성 후보자는 1969년 서울대 법학과에 입학해 1987년 프랑스파리2대학교에서 법학박사 학위를 취득했으며, 서울대 법학대학장, 서울대 평의원회 위원, 국회 공직자윤리위원회 위원장, 대법관후보추천위원회 위원, 헌법재판소 자문위원 등을 역임했다.

법대에서 총장이 나온 것은 1996년 20대 이수성 총장 이후 19년 만이며, 법대 출신 총장으로는 이 전 총장 이외에 8대 신태환 총장, 9대 유기천 총장이 있다.

한편 신임 총장은 교육부 장관의 제청을 거쳐 대통령이 임명하며, 임기는 오는 20일부터 4년간이다.



배너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