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22 (일)

  • -동두천 13.9℃
  • -강릉 23.9℃
  • 맑음서울 16.0℃
  • 맑음대전 16.3℃
  • 구름많음대구 19.2℃
  • 구름조금울산 19.6℃
  • 맑음광주 18.6℃
  • 구름많음부산 18.2℃
  • -고창 17.9℃
  • 흐림제주 18.6℃
  • -강화 14.1℃
  • -보은 12.6℃
  • -금산 12.6℃
  • -강진군 17.5℃
  • -경주시 15.8℃
  • -거제 16.8℃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청년창업의 꿈 ‘스마트팜 특화 장기 보육프로그램’ 진행 [NBC-1TV 박승훈 기자]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이하 농정원)은 올해부터 시범 운영하는 ‘스마트팜 청년창업 보육사업(이하 스마트팜 보육사업)’에 참여할 제1기 교육생을 60명을 선발했다고 4일 밝혔다. 스마트팜 청년창업 보육사업은 영농 지식과 기반이 없는 청년도 스마트팜에 취업을 하거나 실제 스마트팜을 창업할 수 있도록 작물 재배기술, 스마트기기 운용, 온실관리, 경영·마케팅 등 기초부터 경영실습까지 전 과정(최대 1년 8개월)을 배울 수 있도록 구성된 장기 보육 프로그램이다. 지난 달 28일 대전 KT인재개발원에서 오리엔테이션을 거친 후 4월부터 실시되는 스마트팜 특화 장기 보육프로그램을 통해 첨단농업을 선도할 청년농업인을 육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스마트팜 창업을 원하는 청년(만 18세 이상부터 40세 미만)을 대상으로 60명을 모집한 결과 300여명에 달하는 청년들이 지원했으며, 특히 농업계뿐만 아니라 공학, 예술 등 비농업계의 다양한 분야를 전공한 자들이 많다는 점을 미루어봤을 때 미래·첨단 농업인 스마트팜의 가능성을 보고 배우려는 청년층의 높은 의지를 알 수 있었다. 지원자들이 말하는 대표 키워드를 분석해 본 결과 ‘나만의 농장’, ‘가공식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