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05 (화)

  • 맑음동두천 4.7℃
  • 맑음강릉 5.0℃
  • 연무서울 6.5℃
  • 연무대전 7.2℃
  • 맑음대구 7.3℃
  • 맑음울산 6.6℃
  • 연무광주 6.2℃
  • 맑음부산 8.8℃
  • 맑음고창 2.1℃
  • 연무제주 8.5℃
  • 구름많음강화 4.8℃
  • 맑음보은 0.9℃
  • 맑음금산 2.2℃
  • 맑음강진군 6.5℃
  • 맑음경주시 2.6℃
  • 맑음거제 7.0℃
기상청 제공

사회

<제59주년 2ㆍ28민주운동 기념식> 28일 개최

28일 오전 11시 대구 콘서트하우스에서 개최

[NBC-1TV 김종우 기자] 1960년 대구지역 학생들이 독재와 부정선거에 맞섰던 2ㆍ28민주운동의 역사적 의미와 숭고한 정신을 계승하기 위한 <2ㆍ28민주운동 기념식>이 28일 오전 11시 대구 콘서트하우스에서 당시 참여 학교 후배 학생과 일반시민 등 1,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된다.


“2·28대구, 민주주의의 뿌리”를 주제로 진행되는 이번 기념식은 당시 대구지역 8개교 학생들이 불의와 부정에 항거해 자발적으로 일으킨 광복 이후 최초의 학생민주화 운동이자, 3ㆍ8민주의거와 3ㆍ15의거, 4ㆍ19혁명의 기폭제가 된 2ㆍ28민주운동의 역사적 의의와 정신을 국민과 함께 공유하게 된다.


국가보훈처(처장 피우진) 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기념식은 식전 주요인사의 2ㆍ28민주운동 기념탑 참배 후, 대구 콘서트하우스에서 2ㆍ28이야기, 개식선언, 국민의례, 기념사, 기념공연, 2ㆍ28찬가 제창의 순으로 약 40분간 진행된다.


기념식에선 2ㆍ28민주운동이 학생 주도의 자발적인 민주화 운동이었던 점을 되새기고, 그 정신을 계승하기 위해 당시 시위 참여 8개교 후배 학생들이 기념식의 실질적인 주체로 기념식 사회자와 결의문 낭독, 기념공연 등 곳곳에 출연해 그 의미를 더할 예정이다.


먼저, 기념탑 참배는 학생 대표 8명이 당시 2ㆍ28참가자를 비롯한 주요인사와 함께 나란히 참배를 진행해, 미래세대에게 민주주의 정신을 계승하고 과거-현재-미래를 잇는 상징적인 행사로 열린다.


기념식 사회는 전문사회자가 아닌 대구지역 남녀 학생대표가 맡아(경북대사대부고 1학년 김현준, 2학년 남강민) 진행할 계획이다.


특히, 기념공연에서는 2ㆍ28민주운동 당시 작성됐지만, 안타깝게 사라져버린 대구고등학교의 결의문을 당시 작성자인 경북사대부고 출신 최용호 선생과 대구지역 후배학생들이 현 시대적 관점으로 다시 만들고 낭독함으로써 민주정신을 공유, 계승하는 계기를 마련한다.


대합창은 가수 서지안과 대구시립소년소녀합창단이 “날개”를 부르며, 참석자 모두가 2‧28민주운동 찬가를 제창하며 마무리된다.


한편, 기념식 종료 후에는 계기행사로 2‧28민주운동 참여 8개교 학생들이 참여하는 ‘2‧28민주운동 재현행사’가 출정식과 거리재현행렬, 민주의 횃불 점화식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배너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