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9 (금)

  • 맑음동두천 21.3℃
  • 맑음강릉 23.4℃
  • 연무서울 23.1℃
  • 구름조금대전 23.7℃
  • 박무대구 23.1℃
  • 박무울산 22.5℃
  • 구름많음광주 23.1℃
  • 부산 22.8℃
  • 구름조금고창 23.7℃
  • 제주 22.9℃
  • 구름조금강화 20.8℃
  • 구름많음보은 21.2℃
  • 구름조금금산 21.9℃
  • 흐림강진군 23.3℃
  • 흐림경주시 21.8℃
  • 흐림거제 23.7℃
기상청 제공

[방송]레우벤 리블린 이스라엘 대통령 '공식 방한'

2010년 6월 시몬 페레스 대통령 방한 때 예민한 경호 펼쳤던 이스라엘측, 이번 방한은 언론 비공개 요구

[방송]레우벤 리블린 이스라엘 대통령 '공식 방한'

[NBC-1TV 이광윤 보도본부장] 레우벤 리블린(Reuven Rivlin) 이스라엘 대통령(79)이 14일 오후 3시 30분 KE958편으로 인천 국제공항을 통해 공식 방한했다. 18일까지 머무르는 대통령은 롯데타워 관람을 시작으로 청와대 정상회담, 현대자동차 방문, 한-이스라엘 비즈니스 포럼, 연세대 명예박사학위 수여식, 국립 서울현충원 참배, DMZ 방문 등의 일정을 가지며, 특히 반기문 국가기후환경회의 위원장과의 면담도 예정되어 있다. 지난 1948년 이스라엘 건국 이래 2014년 7월 7년 임기의 제10대 대통령 취임한 리블린 대통령은 지난 2010년 6월 시몬 페레스 대통령이 방한한 후 9년 만의 이스라엘 대통령 방한이며, 리블린 대통령 개인으로는 2002년 8월 통상부 장관 재직 시 방한 이후 두 번째 방한이다. 한편 지난 2010년 6월 시몬 페레스 대통령 방한 당시 그를 취재하던 NBC-1TV 등 3명의 기자들에게 청와대 경호관들의 철저한 보안검색을 받은 후에도 이례적으로 이스라엘 측 경호관들이 추가로 검색하는 예민함을 보였던 이스라엘 측은 이번 리블린 대통령 방한 일정은 완전히 언론 비공개를 요구했다. 아래 방송은 지난 2010년 6월 8일 제9대 시몬 페레스 이스라엘 대통령 방한 때의 영상입니다.



2019 평창 세계태권도한마당’57개국, 4,798명 참가

2019 평창 세계태권도한마당’57개국, 4,798명 참가

[NBC-1TV 구본환 기자] '2019 평창 세계태권도한마당(이하 한마당)’의 참가 규모가 세계 57개국, 4,798명으로 확정됐다. 지난 5월부터 약 2개월 동안 총 12개 종목 59개 부문(개인전 8개 종목 46개 부문, 단체전 4개 종목 13개 부문)에 참가 접수를 받았다. 참가 접수 결과 참가국은 57개국으로 아시아 29개국, 팬암 7개국, 유럽 14개국, 아프리카 6개국, 오세아니아 1개국으로 대한민국(3,756명)을 제외한 해외 대륙별 참가인원은 아시아 790명, 팬암 130명, 유럽 75명, 아프리카 26명, 오세아니아 21명이며, 참가자가 가장 많은 해외 국가는 작년과 마찬가지로 중국(293명)이다. 역대 한마당 최다 참가인원 수(5,732명)를 경신했던 2017년 안양 한마당의 인원수에는 미치지 못했지만 두 번째로 많은 인원수를 기록했다. 이번 한마당은 동계올림픽대회가 열렸던 스포츠 관광 도시인 평창에서 개최하는 만큼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쉽게 접근할 수 있어 많은 인원이 참가한 것으로 보인다. 최연소 참가자는 민강희(만 7세, 2품) 군이며, 최고령 참가자는 박재옥(만 83세, 1단) 씨로 두 명의 연령 차이는 76세로 나타났다. 또한 참가자가 가장 많이 참가한 종목은 개인전의 경우 ‘종합격파’(618명)이며, 단체전은 1,264명이 참가하는 ‘팀 대항 종합경연’이다. 조직위원회는 참가인원이 역대 한마당에서 두 번째로 많은 만큼 경연일정, 시설, 각종 격파물, 해외 참가자의 숙박 및 수송 등에 차질이 발생하지 않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한마당은 오는 26일부터 30일까지 닷새간 평창 용평돔에서 열린다.

2019 DMZ Peace Festival held in Paju, Korea

2019 DMZ Peace Festival held in Paju, Korea

[By NBC-1TV K, Y Yi] SEOUL, Korea (June 29, 2019) -The DMZ(DemilitarizedZone)Peace Festivaltook place in Paju, Korea today with thousandsof taekwondo practitioners taking part to promote a message of world peace. The Festival is jointly promoted by GCS International, headed byDr. Chungwon Choue, who also serves as president of World Taekwondo,andthe Kukmin Daily, one of Korea’s influential nationwide newspapers. The inaugural event is organized by the DMZ Peace FestivalOrganizing Committee and Co. Act, a non-profit organization initially run byhigh school and college studentsin the United States. Under the theme “Hand in Hand for Peace,” theone-dayeventaimstoprovide free taekwondo education for children in developing countries and worldpeace. The festival was composed of two parts:anofficialopening ceremony includingtaekwondo performances by the WTTaekwondoDemonstration Teamand the GCS Global Peace Corps Taekwondo DemonstrationTeam and an art exhibition along the electric fences of the DMZ near the PeaceNuri Park.It takes about one hour by car to get tothePajuPeace Nuri Park from Seoul. Around 5,000 taekwondo practitioners from across Koreaperformeda flash mob wishing for world peace. For the art exhibitionof the 2019 DMZ PeaceFestival,CooperationAct, a U.S. NGO,received about500art pieces, drawings and/or paintings,in a digital artfilefromparticipants outside of Korea.The topic of the artexhibition is world peace. “Weare pleased to work with the Kukmin Daily for the 2019DMZ Peace Festival through which we want to show the world that taekwondo is apeace-lovingOlympicsport,” saidWTPresidentChungwonChoue.

최악의 참사 '삼풍백화점 붕괴' 24년이 되었다

최악의 참사 '삼풍백화점 붕괴' 24년이 되었다

[NBC-1TV 김종우 기자]제24주기 삼풍백화점 참사 희생자 추모제가 29일 오전 11시, 삼풍참사 위령탑(서울 양재동 시민의 숲 內)에서 엄수됐다. 이날 추모제는 300여 명의 유가족들이 참가한 가운데 희생자에 대한 묵념, 추모시 낭송, 추도사, 참배 순으로 진행됐다. 건국 이래 가장 참혹했던 24년전 삼풍백화점(대표 이준) 붕괴사건은 1500여 명의 사상자와 3000여 억원의 재산피해를 입힌 인재였다. 1995년 6월 29일 오후 5시 55분, 서울 서초구 서초동 1685-3번지에 소재했던 지하4층, 지상5층의 '삼풍백화점'이 붕괴되는 데 걸린 시간은 불과 1분도 되지 않은 짧은 시간이었지만, 단일 면적(4154평) 사고로는 세계 최악(사망 502명, 부상자 1천여명)이었다. 오후 5시 40분경, 에어컨이 일시에 꺼지면서 "꽝"하는 폭발음과 함께 백화점 A,B동 중, A동이 지상5층부터 무너져내려 지하층까지 일시에 붕괴되는 사상 초유의 참사가 난 부실덩어리였던 삼풍백화점은 1992년 10월(1차), 1992년 11월 5일(2차), 1995년 3월(3차)의 다중이용시설 안전점검에서 모두 “이상 없었음”이라는 판정을 받은 것으로 나타나 감독기관의 허술한 관리 체계에 난맥을 보이기도 했다. 한편 대지 4658평, 건물 2만2144평(지하4층, 지상5층), 매장면적 4154평, 점포수가 416개소였던 삼풍백화점이 개설된 것은 지난 1989년 11월 30일경이다. 이듬해인 1990년 7월 27일에 계열사인 삼풍건설산업(주)에 준공되었다. [편집자주]지난 1995년 참사 당일부터 밀착 취재에 들어갔던 NBC-1TV는 서해교전이 제2연평해전으로 격상돼 첫 정부행사로 엄수되던 2008년을 제외하고는 23년간 매년 추모제를 취재 해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특별기고 이윤서] '검사내전'의 김웅 검사 네 번째 독자와의 만남 가져
[NBC-1TV 특별기고 이윤서] ‘검사 내전’의 저자 김웅 검사가 27일 도곡동에 위치한 작은책방에서 네 번째 독자와의 만남을 가졌다. 오후 7시 30분 도곡동 마이북 지하 1층에는 김웅 검사를 만나기 위한 독자 50여명이 모여들었다. 키가 크고 마른 체구의 김웅 검사는 평소 강연을 할 기회가 없어서 이런 자리가 아직도 쑥스럽고 힘들다고 하면서도 어렵지 않게 이야기를 풀어 나갔다. 먼저 인천지검 공안부장으로서 공안부에서 하는 일이 대부분 산업체 근로 관련 사안이 90% 이상이라면서 대공 관련 일이 주 업무일 것이라고 오해하는 부분에 대해 해명하며 시작하였다. 김웅 검사는 자신의 글에 흥미를 가진 출판사와 우연한 기회에 계약을 하여 ‘검사 내전’을 쓰게 되었다고 하면서도 우리나라에 사기 사건이 너무나 많고 사기를 당한 사람은 마음뿐아니라 삶의 터전을 모조리 잃고 제대로 살아가지 못하는 현실이 너무나 안타까웠다고 내적인 동기를 설명했다. 책의 1장은 ‘1. 사기공화국의 풍경’, ‘2. 사람들, 이야기들’, ‘3. 검사의 사생활’, ‘4. 법의 본질’로 이루어져 있다. 1장과 2장은 검사로서 만났던 사건과 사람들에 대한 내용이고 3장에서는 검사로서의 개인적인

마인드브릿지와 함께하는 우정은의 이야기 콘서트 <동행>
[NBC-1TV 이석아 기자]영화, 문학, 역사 등 매 월 각 분야의 전문가가 음악과 함께 들려주는 이야기 콘서트 ‘동행’이 6월부터 12월까지 매월 첫째 주 수요일 광림아트센터 장천홀에서 선보인다. 2016년 용인에서 시작한 이야기 콘서트 ‘동행‘은 서울에서 올해로 네 번째를 맞이했다. ‘동행’은 토크 콘서트로 각 분야의 몰랐던 지식과 친숙한 클래식 음악을 들려주고 있다. 이번 시즌 2019 ‘동행’은 영화, 문학, 문화유산, 미디어, 건축, 요리 6개 분야의 전문가와 함께한다. 지난 6월 시네마 콘서트로 시작으로 ‘동행’의 무대가 열렸다. 오동진 영화 평론가가 관객을 찾아 관객에게 익숙한 영화 속 그 장면과 그 장면의 음악 뒷이야기를 진솔하고 재밌게 들려줘 또 한 편의 영화를 보는 듯했다. 오는 7월 3일에는 문학 콘서트 알쓸신잡이야기라는 들려줄 작가 김영하가 출연한다. 베스트셀러 작가인 만큼 작품과 작가의 깊이 있는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 8월에는 문화유산콘서트 유홍준교수가 10월은 임수민 아나운서가 미디어콘서트, 건축가 우의정이 11월 건축 콘서트로 찾아오며 마지막으로 12월 쿡 콘서트에는 조장현 셰프가 매달 새로운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진행자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전문위원(개방형직위) 공개모집
[NBC-1TV 박승훈 기자] 국회사무처(사무총장 유인태)는 11일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전문위원(개방형직위) 선발시험 시행계획”을 공고했다. 개방형으로 선발하는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전문위원은 2급(이사관) 임기제 공무원 직위로, 선발된 전문위원은 문화체육관광부(체육국, 관광정책국)의 소관에 속하는 사항에 대한 자료수집, 예비심사, 검토보고 등의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전문위원 선발시험은 「국회 개방형직위의 운영 등에 관한 규정」에 따라 ▲원서 접수(7.11∼7.24) ▲선발시험위원회’의 서류 및 면접 심사 ▲국회인사위원회의 최종합격자 결정의 순서로 진행된다. 선발시험위원회는 응시자별 직무수행계획 발표 등을 듣고 임용후보자를 추천하게 되며, 심사의 공정성과 전문성을 제고하기 위하여 관련 분야 단체ㆍ기관에서 추천한 전문가를 참여시킬 예정이다. 이번 선발시험은 지난 7월 5일 임용된 국회사무처 방송국장과 조만간 임용 예정인 국회 과학방송통신기술위원회 전문위원 선발시험에 이어 올해 3번째 실시되는 국회사무처의 개방형직위 선발시험이다. 국회사무처는 필요한 전문 인력의 확보를 위하여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며, 국회공무원 조직의 다양성

독도의용수비대 명예대원 독도탐방
[NBC-1TV 박승훈 기자](재)독도의용수비대기념사업회(회장 심재권, 국회의원)는 한국청소년봉사단연맹의 추천을 받아 교장 선생님 50명을 독도의용수비대 명예대원으로 임명하고 3일 독도를 탐방하였다. 이날 탐방단은 ‘독도평화호’를 타고 독도 동도 선착장에 도착하여 우리 땅 독도를 지키는데 앞장설 것을 다짐하는 독도 수호 결의문을 채택하고 색소폰 연주에 맞춰 “독도는 우리 땅”을 목놓아 합창하며 명예대원의 각오를 다졌다. 이어서 동도 정상을 오르며 독도의용수비대가 동도 암벽에 새긴 ‘韓國領’(한국령) 등 독도의용수비대의 발자취를 몸소 체험하며 그분들의 헌신을 되새겨 보았다. 윤미영 대원(서울 은광여고 교장)은 “독도의용수비대 명예대원이 되어 지금 독도에 발을 딛고 서니 감개가 무량하다. 우리가 독도에 와서 우리 땅이라고 외칠 수 있는 것은 1950년대 먹을 물도 없는 이곳에서 온갖 풍파를 견디며 목숨 걸고 독도를 지킨 33인 의용수비대원님들의 헌신이 있었기에 가능한 일이므로 수비대원님들께 무한한 감사와 존경을 드린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2일 탐방대원은 울릉군 북면에 있는 독도의용수비대기념관에서 명예대원 발대식에 참석하여 명예대원으로서 의용수비대의 정신



마인드브릿지와 함께하는 우정은의 이야기 콘서트 <동행>
[NBC-1TV 이석아 기자]영화, 문학, 역사 등 매 월 각 분야의 전문가가 음악과 함께 들려주는 이야기 콘서트 ‘동행’이 6월부터 12월까지 매월 첫째 주 수요일 광림아트센터 장천홀에서 선보인다. 2016년 용인에서 시작한 이야기 콘서트 ‘동행‘은 서울에서 올해로 네 번째를 맞이했다. ‘동행’은 토크 콘서트로 각 분야의 몰랐던 지식과 친숙한 클래식 음악을 들려주고 있다. 이번 시즌 2019 ‘동행’은 영화, 문학, 문화유산, 미디어, 건축, 요리 6개 분야의 전문가와 함께한다. 지난 6월 시네마 콘서트로 시작으로 ‘동행’의 무대가 열렸다. 오동진 영화 평론가가 관객을 찾아 관객에게 익숙한 영화 속 그 장면과 그 장면의 음악 뒷이야기를 진솔하고 재밌게 들려줘 또 한 편의 영화를 보는 듯했다. 오는 7월 3일에는 문학 콘서트 알쓸신잡이야기라는 들려줄 작가 김영하가 출연한다. 베스트셀러 작가인 만큼 작품과 작가의 깊이 있는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 8월에는 문화유산콘서트 유홍준교수가 10월은 임수민 아나운서가 미디어콘서트, 건축가 우의정이 11월 건축 콘서트로 찾아오며 마지막으로 12월 쿡 콘서트에는 조장현 셰프가 매달 새로운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진행자

충청남도, 도체육진흥협의회 제3기 위원회 개최
[NBC-1TV 구본환 기자] 충청남도태권도협회 김영근 사무국장이 충남 체육 정책에 대한 협의와 자문, 체육단체 간 상생 발전을 모색하고 이끌어 갈 제3기 충청남도체육진흥협의회에 부위원장으로 선출되었다. 충남도청은 3일 도청 중회의실에서 도체육진흥협의회 제3기 위원들을 위촉하고 첫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제1차 회의는 체육진흥협의회 위원 등 도내 체육 관련 전문가 30명이 참석한 가운데 위촉식, 위원장·부위원장 선출, 보고, 토론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충남체육진흥협의회는 도문화체육관광국장과 도교육청 교육국장, 도체육회, 장애인체육회 사무처장 등 당연직 4명과 대학 교수, 체육 종목 단체장 등 위촉직 16명으로 구성했다. 위촉직 위원은 연임 위원 8명과 신규 위원 8명이며, 임기는 2년으로 1회 연임이 가능하다. 이날 협의회는 △도민 개개인의 삶의 질 향상 지원 △지역사회와 학교가 함께하는 스포츠 △지속가능한 안정적 체육환경 조성 △충남 체육 미래 발전적 대응체계 구축 등 올해 추진할 주요 업무를 논의했다. 또 충청권 아시안게임 공동 유치와 도 장애인체력인증센터 신규 운영에 관해 토론도 진행했다. 나소열 문화체육부지사는 “충남 체육 정책이 중앙의 정책을 이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