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9 (일)

  • 맑음동두천 1.8℃
  • 맑음강릉 4.0℃
  • 맑음서울 2.8℃
  • 맑음대전 4.2℃
  • 맑음대구 6.5℃
  • 맑음울산 6.4℃
  • 맑음광주 5.2℃
  • 맑음부산 6.7℃
  • 맑음고창 4.0℃
  • 흐림제주 9.3℃
  • 맑음강화 2.4℃
  • 맑음보은 3.9℃
  • 맑음금산 3.7℃
  • 맑음강진군 6.5℃
  • 맑음경주시 6.6℃
  • 구름조금거제 6.8℃
기상청 제공

사회

2020년 1월의 독립운동가 정용기 선생 6·25전쟁 영웅 박평길 병장

‘조국 독립과 대한민국의 자유를 위해 헌신한 분들을 기억합니다.’

[NBC-1TV 김종우 기자] 국가보훈처(처장 박삼득)는 광복회, 독립기념관과 공동으로 조국의 독립을 위해 헌신하신 2020년 ‘1월의 독립운동가’ 정용기 선생을 선정·발표하였으며, 대한민국의 자유를 위해 살신성인 정신을 실천한 2020년 ‘1월의 6·25전쟁영웅’ 박평길 육군 병장을 선정·발표하였다.


정용기(1862.12.13~1907.9.2) 선생은 경북 영천 출신으로 1905년 을사늑약 이후 일제의 침략 책동이 노골적으로 드러나자 부친 정환직과 함께 의병 활동을 하다가 대구감옥에 수감되어 4개월간 고초를 겪었으며 영천지역 국채보상운동을 이끌었다. 1907년 4월 의진을 다시 결성하여, 일본군과 전투를 벌이다가 1907년 9월 주요 의병들과 함께 장렬하게 전사하였다. 정부는 선생의 공훈을 기리어 1962년에 건국훈장 독립장을 추서하였다.


박평길 육군병장은 1925년 제주읍 이도리에서 태어났다. 6‧25전쟁이 일어나자 그는 위기에 처한 나라를 구하기 위해 참전을 결심하고, 부인과 자녀를 남겨두고 9월 1일 육군에 입대하였다. 1950년 10월, 보병 제11사단 13연대 3대대 9중대 2소대에 편성되어 전북지역의 북한군 패잔병 주력부대를 분쇄하였으며, 1951년 4월에는 동부전선으로 이동하여 제9중대 2소대 분대장이 되었다.


1951년 6월, 강원도 고성군 수동면 564고지전투에서 적의 토치카(사격진지)에 쓰러지는 아군병사가 속출하자, 박 병장은 적탄을 뚫고 총을 쏘며 돌격하여 대퇴부에 총탄을 맞아 부상을 당했으나 좌절하지 않고, 적의 토치카(사격진지) 근처까지 달려가 수류탄을 던져 적군 10여명을 폭사시키고, 적군과 백병전을 치르는 과정에서 적탄에 맞아 25세라는 젊은 나이에 장렬하게 전사하였다. 정부는 박평길 병장의 공로를 기리기 위해 1951년 9월 화랑무공훈장을 추서하였다.


2020년 이달의 독립운동가 및 6·25전쟁영웅은 관련기관 및 개인 등의 추천을 받아 내외전문가로 구성된「선정위원회」에서 공적을 심층 논의하여 선정하였으며, 선정된 인물의 희생과 공훈을 널리 알리기 위해 매월 다양한 매체를 통해 홍보할 계획이다.


배너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