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1.05 (토)

  • -동두천 13.4℃
  • -강릉 14.7℃
  • 연무서울 12.6℃
  • 박무대전 8.9℃
  • 박무대구 6.7℃
  • 맑음울산 11.9℃
  • 박무광주 9.7℃
  • 박무부산 13.2℃
  • -고창 11.7℃
  • 맑음제주 12.1℃
  • -강화 14.8℃
  • -보은 5.0℃
  • -금산 5.2℃
  • -강진군 6.5℃
  • -경주시 4.1℃
  • -거제 13.4℃

미디어

창작공간AD, 제작자들에게 사업 디딤돌 역할

360°VR부터 평창올림픽 주제가까지 제작지원 스펙트럼 다양

[NBC-1TV 이석아 기자]’14년 잠실 광고문화회관에 문을 연 스마트광고 제작지원시설 ‘창작공간AD’가 운영 3년 차에 접어들면서 중소광고제작사들과 창작자들의 사업 디딤돌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새로운 미디어 기술로 각광받고 있는 360도 VR 콘텐츠나 3D 광고영상, 래퍼(Lozik, SEAN L)들의 신규앨범부터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응원가(‘다함께 함성’, 케이넌)의 제작 작업까지 ‘창작공간AD’를 거쳐 탄생하는 콘텐츠들은 다양하다.


‘창작공간AD’의 활성화 비결은 ‘설비’에 있다. 고가의 제작 장비 구매나 임차가 힘든 창작자들과 중소광고회사들을 대상으로 최신 편집 및 테스트 설비들을 무료 개방하면서 입소문을 타고 찾는 이가 많아졌다. 맥프로PC 기반에 4K 작업이 가능한 창작실, D.A.W 시스템 기반의 녹음스튜디오, 제조사별 모바일 디바이스를 구비한 테스트 공간으로 광고 등 콘텐츠 제작에 필요한 핵심 기능을 제공한다. 지난 9월엔 다빈치 리졸브 12.5, 울트라스튜디오 4K 익스트림, 기어VR 등 신규 편집·테스트 장비를 들여와 시설을 한층 더 업그레이드 했다.  ’16년 시설 이용률은 9월 말 현재 77.9%로 전년 대비 10%p 이상 늘어난 수치다.


 ‘창작공간AD’는 정부3.0 취지에 따라 중소광고회사 및 1인 창조기업들에게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사업의 일환으로 미래창조과학부(장관 최양희)와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사장 곽성문)가 함께 구축하여 운영하고 있다. 시설 이용을 위해서는 창작공간AD 홈페이지를 통해 회원가입 후 원하는 작업에 따라 시설을 예약하면 된다.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