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1.0℃
  • 흐림강릉 11.4℃
  • 서울 10.8℃
  • 대전 13.7℃
  • 대구 14.3℃
  • 흐림울산 15.3℃
  • 흐림광주 15.9℃
  • 흐림부산 17.2℃
  • 흐림고창 16.2℃
  • 제주 18.6℃
  • 흐림강화 11.3℃
  • 흐림보은 13.6℃
  • 흐림금산 12.7℃
  • 흐림강진군 15.8℃
  • 흐림경주시 14.7℃
  • 흐림거제 17.4℃
기상청 제공

[방송]우슈 대표팀 서희주, 투로 검술·창술 동메달 획득

"운동한 지 10년이 넘었는데 메달을 한 번도 못 땄다"며 울컥


[NBC-1TV 학생뉴스팀 이현혜]한국팀에 첫 금메달을 선뭃했던 우슈선수단에서 또 하나의 메달이 추가됐다.

21일 강화 고인돌체육관에서 열린 2014 인천 아시안게임 우슈 여자 투로 검술·창술에서 서희주가 갑진 동메달을 획득했다.

서희주는 오후 창술 연기에서 동작질량과 난도에서 만점을 받았고, 연기력에서 2번째 높은 점수를 받으며 9.63점을 기록했다. 창술에서 3위에 오른 서희주는 검술과 합계 점수에서 3위에 올라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서희주는 경기 후 NBC-1TV와 가진 단독 인터뷰에서 "운동한 지 10년이 넘었는데 메달을 한 번도 못 땄다"며 "여자 선수는 실업팀이 없다 보니 중간에 그만둘 수밖에 없다"면서 "이번에는 마지막 경기라는 생각으로 절실하게 치른 것이 좋은 결과로 이어진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우슈는 우리나라의 태권도나 일본의 유도처럼 중국을 대표하는 스포츠로 1990년 베이징아시안게임에서 정식 종목으로 채택됐으며 메달수는 총 15개(남자 9개, 여자 6개)의 금메달이 걸려 있다.

종목은 투로와 산타로 나뉘며 투로는 장권과 남권, 태극권, 도술, 곤술, 검술, 창술 등이 있고 산타는 자유 대련으로 승부를 겨룬다.



배너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