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03 (금)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음악

[방송]꽃향기 개인택시 정녹현 '남자의 인생' 열창

본인 만의 독특한 음색으로 택시 승객들에게 감동을 전해 준 정녹현의 노래모음(편)

[NBC-1TV 이석아 기자]꽃향기 택시의 주인공 정녹현(70. 서울 화곡동)씨가 지난달 24일 '흰구름 가는 길'에 이어 2일 홍은빈의 '남자의 인생'을 불렀다. 가사가 70세 남자의 삶과 흡사해 노래가 구성지게 들린다.

 

 

홍은빈의 '남자의 인생' 무엇을 얻었는가/돈인가 사랑인가/명예이던가/사나이 인생길을/거침없이 오늘도 살아간다/아파할 것도 눈물 흘릴 것도 없다/남자의 인생이니까/가슴에 흐르는 눈물 삼키고 /다시 사는거야/태양은 나를 향해 떠오를테니/두주먹 불끈쥔다/무엇을 남겼는가/꿈인가 행복인가/부귀이던가/사나이 인생길을/거침없이 내일도 살아간다/슬퍼 할것도 후회 할것도 없다/남자의 인생이니까/세월의 아픈길을/이를 악물고 살아왔던거야/태양은 내일 다시 떠오를테니/오늘도 나는간다/두주먹 불끈쥔다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