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0 (일)

  • -동두천 21.4℃
  • -강릉 17.6℃
  • 흐림서울 24.1℃
  • 흐림대전 23.0℃
  • 흐림대구 19.5℃
  • 흐림울산 17.3℃
  • 광주 23.6℃
  • 부산 19.0℃
  • -고창 22.2℃
  • 제주 19.4℃
  • -강화 21.0℃
  • -보은 20.6℃
  • -금산 21.3℃
  • -강진군 22.2℃
  • -경주시 18.3℃
  • -거제 19.9℃
기상청 제공

사회

최필립 前 정수장학회 이사장 '지병으로 별세'

야권의 "정수장학회 사회에 환원" 주장에 "한 점 부끄러운 일이 없다"며 맞서...


[NBC-1TV 김종우 기자]최필립 전 정수장학회 이사장이 18일 오전 3시50분께 별세했다. 향년 85세.

최 전 이사장은 지병으로 지난 7월부터 서울아산병원에서 입원과 퇴원을 반복하며 치료를 받아오다 이날 새벽 별세한 것으로 전해졌다.

독립운동가 최능진 선생의 장남인 고인은 평양 출생으로 서울고와 미국 캘리포니아대학을 졸업했다. 1960∼1963년 외무부 대변인을 지냈으며 대통령 의전비서관, 공보 비서관을 거쳐 1980년대 아랍에미리트, 뉴질랜드, 스웨덴, 리비아 대사 등을 역임했다. 2002월드컵유치위원회 집행위원도 지냈다.

2002년 박근혜 당시 한나라당 대표가 탈당해 한국미래연합을 출범시킬 당시 운영위원으로 참여하는 등 박 대통령 일가와 특별한 인연을 맺어오다 2005년부터는 박 대통령의 뒤를 이어 정수장학회 이사장직을 맡았다.

지난해 대선을 앞두고 야권은 정수장학회를 박정희 전 대통령 집권 당시 국가권력이 강탈한 '장물'로 규정하고 박근혜 후보의 영향력 아래에 있는 정수장학회를 사회에 환원하라고 주장 했지만 "한 점 부끄러운 일이 없다"며 맞서다 지난 2월, 박 대통령 취임에 맞춰 본인의 임기를 1년 넘게 남겨놓은 시점에서 스스로 이사장직에서 물러났다.

빈소는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 25호에 마련됐다. 발인은 22일 오전 7시. 장지는 파주시 동아경모공원. 유족으로는 최우석, 최순미, 최원유, 이부순, 한보환, 박영환. ☎ 3010-2000



배너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