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9 (수)

  • 구름많음동두천 26.6℃
  • 구름조금강릉 28.7℃
  • 구름많음서울 26.6℃
  • 구름조금대전 27.2℃
  • 구름조금대구 28.6℃
  • 구름조금울산 23.9℃
  • 맑음광주 29.1℃
  • 구름많음부산 21.3℃
  • 맑음고창 ℃
  • 구름조금제주 22.5℃
  • 구름조금강화 22.5℃
  • 구름많음보은 25.9℃
  • 맑음금산 26.0℃
  • 구름조금강진군 26.2℃
  • 구름많음경주시 29.7℃
  • 맑음거제 26.0℃
기상청 제공

경찰/경호

[방송] 아웅산 테러 순국 '대통령 경호관 추모식'

장세동 전 경호실장, 40년 전 아웅산 묘역 테러 사건에서 순국한 동료 한경희 정태진 경호관 묘소 찾아 박상범 염상국 역대 경호실장을 비롯한 50여 명의 경호관들과 일일이 악수 나누며 격려


[NBC-1TV 박승훈 기자] 장세동 전 대통령 경호실장이 9일 오후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열린 제40주기 아웅산 묘소 순국 대통령 경호관 추모식장을 찾아 참배 경호관들을 격려했다, 

이날 첫 정부 주관 행사로 진행된 <제40주기 아웅산 묘소 순국 국가유공자 추모식>을 마친 후 (사)대통령경호안전연구회(회장 이재진)가 한경희 정태진 두 경호관 묘소에서 가진 약식 추모식장을 방문한 장세동 시장은 두 희생자에 대해 조의를 표하고 박상범 염상국 역대 경호실장을 비롯한 50여 명의 경호관들과 일일이 악수를 나누며 격려했다. 

이재진 (사)대통령경호안전연구회 회장은 추모식 후 NBC-1 TV와의 인터뷰에서 “타국에서 숨진 동료 경호관들의 순국에 머리 숙여 존경한다"라며 "앞으로 회원(역대 대통령 경호관) 가족들의 장학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한편, 1983년 10월 9일 발생했던 미얀마 아웅산 묘역 테러 사건은 미얀마의 수도 양곤에 위치한 아웅산 묘역에서 북한군이 미리 설치된 폭탄이 터져 한국인 17명과 미얀마인 4명 등 21명이 사망하고 수십 명이 부상당한 폭탄 테러 사건이다. 

당시 대한민국의 서석준 부총리와 이범석 외무부 장관, 김동휘 상공부 장관 등 각료와 수행원 17명이 사망하고 이기백 합참의장 등 다수의 수행원들이 부상당하였다. 사건 직후 전두환 대통령은 공식 순방 일정을 취소하고 귀국했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