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6 (목)

  • 흐림동두천 14.6℃
  • 흐림강릉 14.1℃
  • 구름많음서울 16.4℃
  • 흐림대전 17.3℃
  • 흐림대구 19.2℃
  • 흐림울산 17.1℃
  • 흐림광주 17.1℃
  • 흐림부산 18.2℃
  • 흐림고창 15.5℃
  • 제주 19.2℃
  • 흐림강화 16.1℃
  • 흐림보은 15.4℃
  • 흐림금산 15.9℃
  • 흐림강진군 17.4℃
  • 흐림경주시 17.0℃
  • 흐림거제 17.0℃
기상청 제공

데씨 달케 두카모 주한에티오피아대사, 김진표 국회의장 예방

- 김 의장, “한-에티오피아 투자보장협정 신속히 체결돼야” - - 데씨 대사, “포스코·현대 등 한국 대기업 투자 원해”-

데씨 달케 두카모 주한에티오피아대사, 김진표 국회의장 예방

[NBC-1TV 육혜정 기자] 김진표 국회의장은 4일 오전 국회 의장집무실에서 데씨 달케 두카모 주한에티오피아대사를 접견하고 경제 분야 및 다자 차원에서의 양국 간 교류·협력 증진 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김 의장은 “에티오피아는 한국의 ODA 중점협력국으로 함께 협력해 나갈 분야가 많다”며 “한국이 에티오피아 「10개년 개발계획(2021-2030)*」에 기여하는 방향으로 양국 간 협력이 증진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 의장은 또 “양국의 교역 확대 및 투자 증진을 위해 한국과 에티오피아 사이에 투자보장협정 체결이 좀 더 신속히 이루어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데씨 대사는 “에티오피아 신정부 구성 후 경제 발전 및 외국인직접투자 유치 기회를 늘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포스코나 현대와 같은 한국 대기업이 광물 채굴이나 제철 분야에 투자하기를 희망하고 있다"는 뜻을 밝혔다. 김 의장은 “에티오피아에 진출한 한국기업이 성공해야 추가적인 대기업 투자가 이어질 수 있다”며 “예를 들어 한국기업 EKOS Steel은 2018년 에티오피아 현지 공장을 준공했으나 외환승인 및 신용장 발급 제한으로 공장 가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이런 문제들을 본국 정부가 잘 해결해 주면 한국기업들의 투자를 촉진하는 데 도움이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데씨 대사는 “EKOS Steel과 관련된 문제는 이미 알고 있다”며 “본국 외교 장관에게 관련 은행 투자위원회 및 관련 기관과 협의해 달라고 요청했으니 조속히 해결되리라 기대한다”고 답했다. 이어 김 의장은 “내년은 양국 수교 60주년으로 양국 간 교류 확대 및 실질 협력 증진을 기대한다”며 “2024년 서울에서 열리는 한-아프리카 특별정상회의를 통해 아프리카연합(AU) 및 아프리카 국가들과의 협력이 강화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날 접견에는 박경미 의장비서실장, 고재학 공보수석비서관, 조구래 외교특임대사, 황승기 국제국장이 참석했다.



Home Sweet Home for Para Grand Prix Host Great Britain

Home Sweet Home for Para Grand Prix Host Great Britain

[By NBC-1TV K Y Yi] Manchester, Great Britain will host the most competitive Para Taekwondo event since Tokyo 2020 when over 100 of the world’s best athletes meet at the third leg of the inaugural Para Grand Prix. Over 100 of the world’s best Para Taekwondo athletes. 19current or former world champions. Four reigning Paralympic champions. When World Taekwondo launched its inaugural Para GrandPrix Series – this is what it had in mind. The last leg of the inaugural Para Grand Prix Serieswill take place in Manchester, Great Britain on 20 October and will draw the mostcompetitive field since the Tokyo 2020 Paralympic Games. Several teams and fighters are making theirlong-awaited returns to international competitions, including Peru’s Paralympicchampion Leonor Angelica Espinoza, Nepal’s Asian Youth Para Gameschampion Palesha Goverdhan, and Great Britain’s 2019 world champion MattBush. After missing the Paris Para GP, Great Britain’s former worldchampion Amy Truesdale is expected to make a return, as are teams fromKorea, Chinese Taipei, and Thailand. If the first two Para GP events in Sofia, Bulgaria andParis, France are any indication, Para Taekwondo fans are in for a treat. Home Cooking for Host Great Britain If history is any indicator, hosting the Para GrandPrix could be a boon to the team from Great Britain. Several of the biggest moments in Great Britain’s ParaTaekwondo history happened on home soil. Amy Truesdale won her first worldchampionship in London in 2017, while Beth Munro and Joe Lane wontheir first European championships in Manchester earlier this year. 2019 world champion Matt Bush will make his return tocompetition for the first time since winning the European ParalympicQualification tournament last summer. In top shape after rehabbing a seriousknee injury, he won’t have to face Croatia’s Paralympic silver medalist IvanMikulic, who was forced to withdraw due to his own injury. While Great Britain’s Para Taekwondo fighters haverisen to the occasion at home in previous tournaments, the Para GP could be adifferent experience. After hosting the last Para GP, France’s former worldchampion Bopha Kong and Afghan refugee Paralympian Zakia Khudadadi,who lives and trains with France’s team, both cited nerves as factor in theirperformances at their home GP. “My first fight on French soil put a lot of pressureon me” Khudadadi told the French Taekwondo Federation after failing to medal inParis, “This made it a lot harder to fight in Paris than in another country”. New Talents Emerge Allowing up-and-coming athletes more opportunities toshow their progress, the Para Grand Prix Series has put several new athletes onthe radar as potential Paris 2024 medal hopefuls. Brazil’s Ana Carolina Silva topped the reigningParalympic, World, and European champions on the way to her first majorinternational title at the Para GP in Paris. Spain’s Dalia Moreno handed Uzbekistan’sin-form Guljonoy Naimova her first loss since becoming Paralympicchampion to become the surprising +65 kg gold medalist in Paris. Capping a strong 2022, Uzbekistan’s AsadbekToshtemirov won his first Para GP title by besting Kazakhstan’s formerworld champion Nurlan Dombayev in the -80 kg final in Paris. At the first Para GP in Sofia, it was France’s DjelikaDiallo and Ukraine’s Vlad Nechai that won surprise medals, both atthe expense of Great Britain’s current European champions. Diallo toppedParalympic silver medalist Munro for gold, while Nechai beat Paralympian Lanein the quarter-final to secure his first international medal. Crowning Para Taekwondo’s First Undisputed Grand Prix Champions Four fighters will be battling for a piece of ParaTaekwondo history in Manchester – to become the sport’s first Undisputed GrandPrix champions. Mexico’s Paralympic champion Juan Diego GarciaLopez has only lost twice since winning his first world championship in early2019. He’s the only fighter to have won every fight so far in 2022, includingboth Para GPs, but uncharacteristically needed a golden point to get pastAzerbaijan’s Imamaddin Khalilov in Sofia. Turkey has a pair of fighters looking to win thefirst-ever Para Taekwondo’s first Undisputed Para GP champions. Mahmut Boztekehas twice beaten Brazil’s Paralympic champion Nathan Torquato in thePara GP finals, including in Paris in one of the most entertaining fights ofthe year. Paralympic silver medalist Meryem Cavdar has yet to lose atthe Para GP, beating Mexico’s Jessica Garcia in the final at bothevents. The USA’s Evan Medell is also looking for histhird straight Para GP title. While he won’t have to face Croatia’s Paralympicrunner-up Mikulic for a third straight time due to an injury by his opponent,he may have to get past Great Britain’s 2019 world champion Bush to claim thetitle in what would be one of the most highly anticipated matches inManchester. No Easy Fights In a sign of Para Taekwondo’s increasing talent anddepth at the elite level, there are no sure-fire winners heading into theManchester Para GP. Every major Paris 2024 medal contender has lost atleast once in 2022 except for Mexico’s Garcia Lopez, who fell in the 2021 WorldChampionship final and needed a golden point victory to claim his first Para GPtitle. Every other Paralympic champion has been beaten – Brazil’sTorquato is still in search of his first Para GP title; Denmark’s LisaGjessing lost at the European Championships and Paris Para GP; Uzbekistan’sNaimova was upset in the Paris Para GP final, and Peru’s Espinoza lost in herfirst fight since winning Tokyo 2020 gold – her first loss since 2019 – at thePan Am Series earlier this month. Six of the 10 Paralympic weight categories havealready seen multiple Para GP champions. With returning stars like Bush, Espinoza, andTruesdale in the mix in Manchester, it won’t be any easier for Para Taekwondo’sbest to finish on top at the final Para Grand Prix event of 2022.*





교육

더보기
어린이태권도퀴즈대회 조직위, '제4차 정기총회' [NBC-1TV 박승훈 기자] NBC-1TV 전국어린이태권도퀴즈대회 조직위원회(조직위원장 이광윤)는 19일 오후 NBC-1TV 목련홀에서 제4차 정기총회를 열고, 박귀종 대회장의 임기 종료 건과 퀴즈대회 문제집 발간에 관한 건 등 2건의 안건을 처리했다. 이광윤 조직위원장(NBC-1TV 보도본부장)이 의사봉을 잡은 이날 총회는 구재서 특별위원(예비역 장군/육군소장)과 김영근 사무총장(대한태권도협회 이사), 김세호 의료위원(김패밀리의원 원장), 오용훈 전문위원(경찰학 박사), 박상근 조직위원(전 서울경찰청 기마대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공식회의를 마친 조직위는 경찰학 박사 오용훈 전문위원의 승진을 축하하며 그를 무대로 초대해 생명존중에 관한 강의를 들었으며, 이어 김세호 의료위원의 코로나19 특강과 김영근 사무총장의 일선 태권도장의 현실에 대한 소개로 열띤 토론이 이어졌다. 이날 총회에서는 제1차 총회부터 제4차 총회까지 모두 참석한 구재서 특별위원에게 서예가 오광웅 선생이 휘호를 선물했으며, 서울경찰청 기마대장 출신 박상근 조직위원은 조정원 세계태권도연맹 총재의 친필 블랙벨트와 손목시계를 관계자를 통해서 수여 받는 영광을 안았다. 이날 총회에 참석한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각국대통령 밀착취재

경제

더보기
국회 산자중기위, 신산업·지역산업 육성 및 중소기업·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예산 의결 [NBC-1TV 이광윤 보도본부장]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위원장 이학영)는 11일 오전 10시 전체회의를 열어 산업통상자원부, 중소벤처기업부, 특허청 소관 2022년도 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안을 심사·의결하였다. 2022년도 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안에 대한 주요 수정내용은 다음과 같다. 먼저 산업통상자원부 소관에서는 ▲스마트그린산단 조성, 농공단지의 구조 고도화 등을 위하여 산업단지환경조성 사업을 1,230억 3,000만원 증액하였고, ▲냉방지원 단가를 현실화하기 위하여 에너지바우처 사업을 204억 4,700만원을 증액하였으며, ▲비수도권 지역산업 및 기업에 대한 투자 펀드 조성을 위하여 지역투자펀드조성 사업을 신규로 300억원 증액하는 한편, ▲한국에너지공과대학교의 원활한 운영을 위하여 기관운영비를 신규로 377억원 증액하는 등 총 9,671억 8,500만원을 증액하였다. 한편 ▲가정용 스마트전력 플랫폼 사업은 저조한 사업실적을 고려하여 1,000억원을 감액하였고, ▲신재생에너지금융지원사업은 태양광 설치단가 하락과 융자율 수준 등을 감안하여 465억원을 감액하였으며, ▲해외자원개발특별융자사업은 낮은 집행률을 고려하여 57억원을 감액하는 등 총

미디어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제주도 출신 순교자 이도종 목사, 다큐멘터리로...
[NBC-1TV 이석아 기자] 제주도 출신 최초 목사로 제주도에서 순교한 이도종 목사의 일대기를 다룬 다큐멘터리가 완성되어 온라인으로 무료 상영된다. 우리나라 기독교 순교자와 6.25 희생자들의 역사를 기록하고 있는 김재동(하늘교회) 목사는 제주도를 방문할 때마다 순교자 이도종 목사(1892~1948)의 일대기를 다룬 영상이 있었으면 하는 아쉬움이 있었다. 그러던 중 이기풍, 주기철, 손양원, 문준경 등 우리나라 기독교 순교자들의 영화와 다큐멘터리 여러 편을 제작한 권순도 감독을 만나 영상제작을 의뢰하였다. 이도종 목사는 일제시대 때 독립운동을 했다. 그는 상해에 있는 대한민국 임시정부에 전해지는 군자금 모금 활동을 하다가 발각되어 투옥된다. 모진 고문을 받은 그는 후유증으로 다리를 절게 된다. 독립운동을 하기 어렵게 된 그는 기도를 하면서 영혼 구원에 나서는 목회자의 길을 걸었다. 신사참배 반대에도 힘썼던 그는 해방이 되자 목회자들이 거의 남아 있지 않았던 제주도에서 조남수 목사와 구역을 나누어 순회목회를 하며 제주도 교회에서 목회 활동을 펼쳤다. 해방 후 우리나라는 양반, 상놈을 차별해 살다가 일제의 억압에 눌렸던 국민들은 ‘모두 평등하게 잘 사는 사회’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