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8 (화)

  • 흐림동두천 26.6℃
  • 흐림강릉 26.0℃
  • 흐림서울 27.7℃
  • 구름많음대전 28.0℃
  • 대구 26.1℃
  • 흐림울산 25.6℃
  • 구름많음광주 26.0℃
  • 구름조금부산 24.2℃
  • 구름많음고창 27.2℃
  • 흐림제주 30.6℃
  • 흐림강화 26.0℃
  • 구름조금보은 27.1℃
  • 흐림금산 27.2℃
  • 구름많음강진군 25.4℃
  • 흐림경주시 25.4℃
  • 구름많음거제 24.3℃
기상청 제공

정계소식

박병석 국회의장, 스웨덴 의장과 국회서 한반도 평화·경협 등 논의

- 박병석 국회의장“북한이 대화에 나올 수 있도록 중재를”
- 노를렌 스웨덴 의장 “한반도의 영구적 평화를 항상 지지”

[NBC-1TV 이광윤 보도본부장] 박병석 국회의장이 11일 오전 국회접견실에서 박 의장의 초청으로 한국을 공식방문 중인 안드레아스 노를렌 스웨덴 의회 의장과 두 나라 협력 확대와 한반도 평화 등을 놓고 회담했다. 

박 의장은 이 자리에서 한반도 평화를 위해 중재 역할을 하고있는 스웨덴 측에 “북한이 빨리 대화에 나올 수 있도록 노를렌 의장과 스웨덴 정부의 지속적인 역할과 지지를 부탁한다”고 말했고, 노를렌 의장은 이에 대해 “스웨덴은 항상 한반도의 영구적 평화를 위해 지지하고 있다. 최근 한반도 상황이 우려스럽긴 하지만 평화와 안정을 유지하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박 의장은 이어 우크라이나 사태와 관련 “한국은 러시아가 전쟁을 멈췄으면 한다”면서“한국은 우크라이나에 인도적 지원을 확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에 노를렌 의장은“한국도 유럽연합(EU)과 함께 경제제재에 동참한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세계 평화를 향한 EU와 한국의 견해가 일치한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박 의장은 이날 회담에서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와 한국의 UN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비상임이사국 진출에 대한 스웨덴 측의 지지를 요청했다. 박 의장은 “한국은 제2도시 부산에서 2030 부산세계박람회를 준비하고있고 2024∼25년 안보리 비상임이사국 선거에도 입후보했다”면서 “한국이 두 무대에서 모두 선정될 수 있도록 스웨덴 의회와 정부의 지속적인 지지를 부탁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노를렌 의장은“의장님의 세계박람회와 안보리 비상임이사국 지지 요청을 스웨덴 의회 상임위원회와 정부 측에 잘 전달하겠다”면서“한국이 두 무대 전부 유력한 후보가 될 것이라고 믿고 있다”고 화답했다.

또 노를렌 의장은 박 의장에게 방산 협력 증진을 요청했고 박 의장은 “방산 협력뿐만 아니라 백신·바이오·5G 분야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을 확대해 나갈 필요가 있다”고 언급했다.

한편 박 의장은 재작년 9월 대한민국 국회의장으로는 최초로 스웨덴을 공식 방문했다. 이번 노를렌 의장의 방한으로 두 나라 의회 의장 간 상호방문이 성사됐다.

이날 회담에는 스웨덴 측에서 한스 발마크 외교위원회 부위원장, 비요른 피터손 의원, 일로나 사트마리 발다우 의원, 다니엘 볼벤 주한스웨덴대사, 마틴 브로젝 의회사무처 국제국 국제자문관 등이 참석했고, 한국 측에서는 박완주·조응천 더불어민주당 의원, 김병관 의장비서실장, 고윤희 공보수석비서관, 조구래 외교특임대사, 곽현준 국제국장 등이 참석했다. 
 

배너

관련기사

각국대통령 밀착취재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