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11.15 (수)

  • 맑음동두천 1.6℃
  • 구름조금강릉 6.8℃
  • 맑음서울 5.2℃
  • 구름많음대전 6.1℃
  • 구름조금대구 5.3℃
  • 구름조금울산 6.7℃
  • 구름조금광주 7.4℃
  • 맑음부산 8.9℃
  • 구름조금고창 4.3℃
  • 구름많음제주 12.5℃
  • 구름많음강화 2.3℃
  • 구름많음보은 1.6℃
  • 구름많음금산 6.0℃
  • 맑음강진군 6.0℃
  • 구름조금경주시 3.6℃
  • 맑음거제 6.4℃
기상청 제공

영화

'오직 그대만’ 제16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작 선정

“생략과 절제미가 돋보이는 감독 특유의 비통속적 연출 스타일"


[NBC-1TV 이석아 기자]소지섭과 한효주의 만남으로 화제가 되고 있는 영화 <오직 그대만>이 오는 10월 6일 시작되는 제16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작으로 선정되었다.

티저 포스터 공개 이후 폭발적인 관심을 모으고 있는 영화 <오직 그대만>이 아시아 최고 영화 페스티벌 부산국제영화제의 개막작으로 선정되며 작품성을 먼저 인정받았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배우 소지섭, 한효주가 보여주는 가슴 아픈 사랑이야기 <오직 그대만>은 한류를 대표하는 두 스타의 만남으로 이미 아시아권의 집중적인 관심을 받고 있는 최고 화제작이다. 이번 제16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작 선정으로 국내를 비롯한 해외 취재진들의 스포트라이트를 한 몸에 받으며 더욱 이목을 집중시킬 것으로 예상된다.

부산국제영화제 위원회는 <오직 그대만>을 개막작으로 선정한 이유에 대해 “송일곤 감독은 감각적이나 결코 피상적이지 않은, 주목할 만한 비주얼과 감성을 사로잡는 사운드로 영화의 격을 부여했다”라고 전했다.

또한 “통속을 넘어 최루로 치닫기 쉬운 여느 멜로 드라마와는 달리 생략과 절제미가 돋보이는 감독 특유의 비통속적 연출 스타일이 돋보이는 작품”이라며 기대감을 밝혔고, “<오직 그대만>을 통하여 예의 정적 스타일을 해체시키고 뜻밖의 대중적 감성 호흡을 뽑아내어 대중 감독으로 거듭나려는 송일곤의 변신 선언을 엿볼 수 있다”라며 송일곤 감독에 대한 높은 신뢰감을 표하였다.

주연배우 소지섭과 한효주의 연기호흡에 대해서는 “더 이상 바랄 게 없으리만치 제 몫을 완수한다. ‘소주 커플’이란 광고 문구가 과장이 아니다.” 라는 말로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제16회 부산국제영화제는 <오직 그대만> 상영을 시작으로 10월 6일부터 14일까지 9일간의 영화축제를 화려하게 장식할 예정이다.

<오직 그대만>은 전직 복서 철민(소지섭)과 사고로 시력을 잃어가는 정화(한효주)가 만나 운명을 건 사랑을 시작하는 이야기. 제16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작으로 선정되어 세계각국 인사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을 영화 <오직 그대만>은 소지섭-한효주 커플의 아름답지만 슬픈 사랑이야기로 올 가을 극장가를 찾아갈 예정이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