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6 (금)

  • 맑음동두천 1.1℃
  • 맑음강릉 6.3℃
  • 맑음서울 3.6℃
  • 맑음대전 5.8℃
  • 맑음대구 8.4℃
  • 맑음울산 6.7℃
  • 맑음광주 8.0℃
  • 맑음부산 8.6℃
  • 맑음고창 4.2℃
  • 맑음제주 11.3℃
  • 맑음강화 -0.2℃
  • 맑음보은 5.4℃
  • 맑음금산 3.9℃
  • 맑음강진군 4.7℃
  • 맑음경주시 6.5℃
  • 맑음거제 6.7℃
기상청 제공

태권도

서울특별시, 제102회 전국체전 태권도 '종합 우승'

금메달 4, 은메달 2, 동메달 2, 강석한 서울시협회장 “취임 후 첫 전국체전에서 이룬 종합우승에 기쁜 마음을 감출 수 없다"


[NBC-1TV 구본환 기자] 12일 막을 내린 '제1002회 전국체육대회' 태권도경기에서 서울특별시가 종합우승을 차지했다.

9일 첫날 품새종목에 이어 시작된 겨루기 종목에서 서울은 금메달 4, 은메달 2, 동메달 2개로 2위 울산(금메달 3개, 은메달 1개, 동메달 2개)의 추격을 따돌리고 정상에 올랐다.

서울특별시는 10일부터 진행된 경기에서 남자 –54kg 박태준(한성고2)과 여자 –46kg 김주미(서울체고1), -62kg 곽민주(서울체고2), -73kg 이수연(서울체고2)이 금메달을 획득했다.

남자 –58kg 이찬영(서울체고3), +73kg 정가현(관악고2)이 은메달을  남자 –74kg 이준서(한성고2)과 여자 –57kg 배다희(서울체고1)가 동메달을 챙겼다.

강석한 서울시태권도협회장은 NBC-1TV와 가진 인터뷰에서“취임 후 첫 전국체전에서 우리 선수들이 자력으로 이룬 종합우승에 기쁜 마음을 감출 수 없다"며,“선수들에게 고맙고 앞으로도 서울특별시 태권도가 더 발전할 수 있도록 선수들에게 대한 격려와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지난해 개최될 예정이었던 '제101회 전국체육대회'가 코로나19 상황으로 순연됨에 따라 이번 대회는 선수단 방역관리 차원에서 남녀 대학과 일반부의 경기 없이 남녀 고등부 경기만 이루어진 사상 초유의 대회로 기록되었다.

다음은 태권도경기 종합 순위 ☞1위 : 서울특별시(금 4, 은 2, 동2) 2위 : 울산광역시(금 3, 은 1, 동 2) 3위 : 대전광역시(금 2, 은 2, 동 1) 4위 : 강원도(금 2, 동 7) 5위 : 전북(금 2, 동 2) 6위 : 대구광역시(금 1, 은 2) 7위 : 경북(금 1, 은 1, 동 3) 8위 : 충남(금 1) 9위 : 인천광역시(은3) 10위 :경기도(은 2, 동 4) 11위 : 전남(은 2, 동 1) 12위 : 경남(은 1, 동 2) 13 : 광주광역시(동 6) 14위 : 부산광역시(동 1),  제주(동 1)

배너

관련기사

각국대통령 밀착취재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