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6 (금)

  • 구름많음동두천 3.8℃
  • 맑음강릉 10.1℃
  • 맑음서울 6.0℃
  • 맑음대전 8.0℃
  • 맑음대구 8.6℃
  • 맑음울산 9.1℃
  • 맑음광주 9.4℃
  • 맑음부산 11.0℃
  • 맑음고창 8.7℃
  • 맑음제주 15.4℃
  • 구름조금강화 6.4℃
  • 맑음보은 7.0℃
  • 맑음금산 7.0℃
  • 맑음강진군 10.3℃
  • 맑음경주시 8.5℃
  • 맑음거제 10.0℃
기상청 제공

제102회 전국체전 폐막... 태권도경기장 '밀착취재'

종목별 체육관계자들의 만남의 장으로 그 전통성을 유지했던 전국체전이 비대면으로 축소 운영돼 축제 같은 분위기는 느낄 수 없었지만, 태권도 경기장의 생생한 현장을 통해 체전의 열기를 조명해 보았다.


[NBC-1TV 박승훈 기자] 지난 8일 개막된 '제102회 전국체육대회'가 14일, 7일간의 열전을 마치고 막을 내렸다.

구미시민운동장 등 경북지역 52개 경기장에서 펼쳐진 이번 대회는 17개 시.도 19세 이하부 선수와 임원 등 1만 여명이 참가했다.

지난해 개최될 예정이었던 '제101회 전국체육대회'가 코로나19 상황으로 순연됨에 따라 이번 대회는 선수단 방역관리 차원에서 남녀 대학과 일반부의 경기 없이 남녀 고등부 경기만 이루어진 사상 초유의 대회로 기록되었다.

종목별 체육관계자들의 만남의 장으로 그 전통성을 유지했던 전국체전이 비대면으로 축소 운영돼 축제 같은 분위기는 느낄 수 없었지만, 최대 인원이 모인 태권도경기장(영천실내체육관)을 통해 전국체전을 의미를 재조명해보았다. 









































배너

관련기사

각국대통령 밀착취재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