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7 (금)

  • 구름조금동두천 1.2℃
  • 흐림강릉 8.7℃
  • 구름조금서울 3.6℃
  • 흐림대전 5.8℃
  • 연무대구 9.0℃
  • 흐림울산 9.3℃
  • 연무광주 7.7℃
  • 흐림부산 9.1℃
  • 구름많음고창 4.5℃
  • 흐림제주 11.5℃
  • 흐림강화 3.2℃
  • 흐림보은 2.7℃
  • 흐림금산 4.0℃
  • 구름많음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8.9℃
  • 흐림거제 10.3℃
기상청 제공

태권도

제4회 전국어린이태권도퀴즈대회, 서울 채하린 우승

서울 녹천초 5학년 3반 채하린, 3회 대회 6위에서 자신감 얻고 밤샘 공부로 금메달 획득, 예비역 장군 구재서 조직위 특별위원 문제 첫 정답 이벤트까지 챙기며 친필 서명 시집도 받아... 첫 대회부터 꾸준히 대회에 참가했던 세종 명동초 3학년 신예원과 논산 중앙초 3학년 노하은 어린이도 은메달과 동메달로 본선 티켓 확보

[NBC-1TV 김영근/구본환 기자] NBC-1TV가 주최하고 전국어린이태권도퀴즈대회 조직위원회가 주관한 제4회 전국어린이태권도퀴즈대회에서 서울 녹천초등학교 5학년 3반 채하린(이박사삼호체육관) 어린이가 1위를 차지하며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첫 대회 때부터 꾸준히 출전하며 경험을 다졌던 세종 명동초등학교 3학년 신예원(세종 승리태권도)과 논산 중앙초등학교 3학년 노하은(논산비호태권도)은 은메달과 동메달을 확보하며 연말에 열리는 2020 전국어린이태권도퀴즈왕대회 출전권을 확보했다.


채하린은 4일 오후 조직위 밴드에서 온라인으로 펼쳐진 이번 대회에서 초반부터 선두로 달렸지만 1회 대회부터 출전하며 경험이 많았던 신예원과 노하은의 추격으로 초박빙의 명승부전을 펼쳤다.


마지막 10번째 문제를 남겨놓은 출전자들은 초긴장 상태였다. 이 한 문제가 승부의 기로였기 때문이다. 정답을 맞히는 순서에 따라 문제당 점수가 1~10점의 차이가 나기 때문에 이때까지 채하린 신예원 노하은은 누구든지 금메달이 가능한 점수였다.


문제 10) 태권도에서 가장 높은 단은 몇 단인가요?라는 문제가 출제된 순간 첫 정답은 서산 예천초등학교 6학년 윤영서가 적었다. 다행히 입상권자가 아니어서 메달 색깔과는 상관이 없었다.


채하린이 뒷 순위로 정답을 적고 신예원과 노하은이 앞 순위에서 정답을 적으면 메달 색깔은 단 번에 바뀌는 상황이었다.


그 절대적인 순간에 채하린이 정답을 체크했다. 금메달이 확정되는 순간이었다. 최종 점수는 채하린 89점, 신예원 84점, 노하은 82점...


예비역 장군(소장) 출신 구재서 특별위원과 변호사 김준호 법률위원,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김경훈 위원 등 조직위원회 위원들이 영상 문제를 출제하며 분위기가 고조되었던 제4회 전국어린이태권도퀴즈대회는 3명의 선수가 자신이 다니는 초등학교와 태권도장의 명예를 빛내며 막을 내렸다.


6일 오후에 있었던 제4회 전국어린이태권도퀴즈대회 시상식에 영광의 금메달을 목에 건 우승자 채하린 어린이는 “3회 대회에서 6위를 차지하며 얻은 자신감으로 교과 공부 이외의 시간을 모두 퀴즈대회 공부에 열중했다”며 “이박사삼호체육관 이철재 총관장님과 임창선, 김지은 사범 님 덕분에 1등 한 것 같다."는 소감을 밝혔다.



채하린은 사촌오빠가 태권도 공개심사에서 태권도하는 모습이 너무 멋있고 태권도에서 사귄 좋은 친구들과 선후배가 많은 것들이 부러워서 6세부터 태권도를 시작하게 되었고 미국에 잠시 가있는 동안에도 태권도를 쉬지 않고 할 정도로 태권도가 재미있다는 12세의 태권소녀이다.



신상진 관장 문하에서 겨루기 선수로 활동하고 있는 세종시 명동초등학교 3학년 신예원(세종 승리 태권도)은 84점을 얻었으나 5점 차이로 안타깝게 금메달을 놓쳤다. 신예원의 꿈은 겨루기 선수로 세종승리선수단에서 열심히 운동해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태권도 선수가 되는 것이다.


신예원은 NBC-1TV와의 인터뷰에서 ”퀴즈대회에 참가하는 것이 재미있어서 1~4회 대회를 꾸준히 참가하다 보니 은메달을 획득했다“며 ”연말 열리는 ‘2020 전국어린이태권도퀴즈왕대회’를 대비해 지금까지 나온 문제를 가족들과 함께 공부하고 있다. “는 소신을 밝혔다.


동메달을 획득한 논산 중앙초등학교 3학년 노하은(논산비호태권도)은 ”매번 퀴즈대회에 출전하면서 입상하지 못해 너무 아쉬웠는데, 이번 대회 동메달 획득으로 너무 기쁘다.“며 ”관장님과 사범님 덕분에 퀴즈대회를 알게 되는데, 문제를 통해 태권도에 대해서 공부하게 되어 기쁘고 보람 있는 시간“이라며 미소를 지었다.


노하 은은 초등학교 2학년부터 태권도를 시작해서 올 8월에 1품 국기원 승품 단심사를 보는 유급자이다.


한편 제5회 전국어린이태권도퀴즈대회는 8월 1일 오후 4시에 열린다.


배너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