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3 (수)

  • 구름많음동두천 20.0℃
  • 흐림강릉 18.7℃
  • 구름많음서울 21.1℃
  • 구름많음대전 21.3℃
  • 흐림대구 20.5℃
  • 흐림울산 19.7℃
  • 흐림광주 20.2℃
  • 흐림부산 20.6℃
  • 구름많음고창 20.9℃
  • 제주 21.0℃
  • 구름많음강화 20.5℃
  • 구름많음보은 18.8℃
  • 흐림금산 20.4℃
  • 흐림강진군 21.3℃
  • 흐림경주시 19.4℃
  • 흐림거제 21.0℃
기상청 제공

박병석 국회의장, 정필모 의원 국회방송혁신자문관으로 위촉

“국민에게 친숙하게 다가가는 국회방송이 되도록 조언을 아끼지 말아주길 바란다”

박병석 국회의장, 정필모 의원 국회방송혁신자문관으로 위촉

[NBC-1TV 이광윤 보도본부장] 박병석 국회의장은 18일 의장집무실에서 민주당 정필모 의원을 국회방송혁신자문관으로 위촉했다. 박 의장은 “자문관을 맡아주셔서 감사하다. 국회에서 일어나는 일은 국회방송을 보면 알 수 있다는 생각을 하도록 만들면 좋겠다”며 “국민에게 친숙하게 다가가는 국회방송이 되도록 조언을 아끼지 말아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 의원은 “국민들이 국회방송을 통해서 의정활동의 이해를 높이고 친숙하게 생각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정 의원은 국회방송 혁신TF와 함께 국회방송 혁신과 프로그램 개발, 시청자 접근성 향상 등을 중점으로 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위촉식에는 김영춘 국회사무총장, 전상수 입법차장, 조용복 사무차장, 복기왕 의장비서실장, 최종길 정무수석비서관, 이용수 정책수석비서관, 한민수 공보수석비서관, 박선춘 기획조정실장, 임광기 방송국장 등이 참석했다.



국기원, 정관 개정 '온라인 공청회'로 소통한다

국기원, 정관 개정 '온라인 공청회'로 소통한다

[NBC-1TV 구본환 기자] 국기원이 정관 개정안에 다양한 의견을 청취하고, 소통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정관 개정을 위한 온라인 공청회(이하 공청회)’를 개최한다. 공청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온라인 생중계로 27일 오전 10시부터 약 100분간 진행된다. 이번 공청회는 한국어와 영어 등 2개 언어로 동시에 이뤄지며, 세계 어디에 있든 컴퓨터나 모바일을 통해 URL(www.2020kukkiwon.org)에 접속하면 별도 신청절차 없이 누구나 시청할 수 있다. 공청회는 발제를 맡은 손천택 국기원 정관개정소위원회 위원장(국기원 이사)이 정관 개정안의 주요내용에 대해 설명한다. 이후 류병관 용인대학교 교수와 손성도 한국스포츠인성교육원 원장 등 태권도 관계자들이 패널로 나서 토론을 이어간다. 또한, 시청자들이 공청회 게시판을 통해 자유롭게 실시간으로 의견을 제시하고, 발제자와 패널들이 토론하는 시간도 마련된다. 국기원은 지난 8월 정관개정소위원회를 구성, 전체 회의와 태스크포스(TF) 회의, 전문가 의견 청취 간담회 등 정관 개정안 마련에 심혈을 기울여왔다. 국기원은 공청회에서 제시된 타당한 의견들은 정관개정소위원회의 검토를 거쳐 정관 개정안에 반영할 계획이다.

World Taekwondo President delivers powerful speech on taekwondo for peace at SportWorks Talks

World Taekwondo President delivers powerful speech on taekwondo for peace at SportWorks Talks

[NBC-1TV K, Y Yi] SEOUL, Korea (September 17, 2020) - World Taekwondo President and Chairman of the Taekwondo Humanitarian Foundation (THF) Chungwon Choue today presented a SportWorks Talks webinar on how taekwondo has been used as an effective tool for social development and peace. More than 700 people from around the world registered to attend the webinar. During the presentation, President Choue discussed how World Taekwondo has supported the global peace movement. President Choue’s dedication to global peace can be traced back to his late father Dr Youngseek Choue who, in 1981, successfully proposed to the 36th United Nations General Assembly to recognise September 21 as the International Day of Peace. Inspired by the work of his late father, President Choue launched the Taekwondo Peace Corps in 2009 to send coaches and volunteers around the world to help young people in developing countries and promote cross-cultural respect. Over the last 10 years, more than 2,000 volunteers have touched the lives of thousands of young people around the world through the Taekwondo Peace Corps. The next peace initiative was the creation of the THF which was formally established in 2016. The THF has launched projects in Jordan, Niger, Turkey and Rwanda, with a flagship Humanitarian Taekwondo Centre constructed in the Azraq camp in Jordan. As of today, 15 children in that camp have become black belt holders and one is even on the Olympic Scholarship training for the Tokyo Olympic Games next year. The third peace initiative President Choue described was the Taekwondo Cares sport for development programme. Taekwondo Cares is focused on grassroots development and support aid for World Taekwondo’s 210 member national associations. Through all of these global peace movements, World Taekwondo also launched a successful crowdfunding campaign for its Great Champion Scholarship to help Lebanese children affected by the devastating explosion in Beirut last month. Within weeks, the global taekwondo family raised 10,000 USD to assist them with their tuition and taekwondo fees, and also collaborated with the Asian Development Foundation to donate 30,000 USD to aid recovery efforts in the city. President Choue said: “Sport has a powerful role to play in addressing such social issues. Through Taekwondo, we promote values such as inclusiveness, respect, tolerance, courtesy, and integrity. On the mat, we are competitors but we play fair. Off the mat, we are friends. “The children we have reached had no place to call their home, and some of them witnessed war and tragedy. They had lost hope and dreams but through Taekwondo, they found a way to be inspired again “Achieving peace is not just for World Taekwondo, but it is a responsibility of every International Sports Federation in the Olympic and Paralympic family.” President Choue also touched on the work World Taekwondo has done for the UN’s Sustainable Development Goals. Following the presentation, President Choue answered an array of questions from the webinar participants on World Taekwondo’s various projects and efforts to promote peace.

박병석 국회의장, 마이클 다나허 주한캐나다대사 예방 받아

박병석 국회의장,  마이클 다나허 주한캐나다대사 예방 받아

[NBC-1TV 이광윤 보도본부장] 박병석 국회의장은 10일 의장집무실에서 마이클 다나허 주한캐나다대사를 만나 “유명희 통상교섭본부장은 개도국부터 선진국까지 통상을 경험한 전문가”라며 “WTO 사무총장 선거에서 캐나다의 많은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박 의장은 또 “한반도의 평화와 비핵화를 위해 캐나다가 일관되게 지지해주어 감사드린다”면서 “의장이 제안한 남북국회회담에 현재로선 북측의 반응이 없지만, 캐나다에서도 한반도의 평화를 위해 함께 협력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에 다나허 대사는 “유명희 통상교섭본부장이 통상전문가라는 점에 동의한다”면서“의장님의 남북국회회담 제안이 인상 깊었으며, 남북 의회간 교류가 남북관계의 평화에 큰 힘이 될 것이라 생각한다”고 답했다. 또 다나허 대사는 “캐나다가 FTA와 과학기술혁신협력협정을 맺은 국가는 한국과 이스라엘뿐이며, 이것이 한국과의 파트너쉽을 잘 보여주는 사례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예방에 캐나다 측에서는 패트릭 헤베르 주한캐나다대사관 참사관이 참석했고, 국회측에서는 복기왕 의장비서실장, 이용수 정책수석비서관, 한민수 공보수석비서관, 김형길 외교특임대사, 곽현준 국제국장 등이 함께 했다.





교육

더보기
서울시립청소년문화교류센터, 유네스코 세계유산 교육 영상 배포 [NBC-1TV 김종우 기자] 서울시립청소년문화교류센터(미지센터)는 9월 2학기부터 초등학생 및 초등학교 교사들을 대상으로 ‘뿌리 깊은 세계유산’ 교육 영상과 교재를 제작해 배포한다. 뿌리 깊은 세계유산은 외국인과 한국인 강사가 서울 소재 초등학교를 방문해 다양한 문화와 세계유산을 주제로 수업을 진행하는 프로그램이다.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다문화 교육 공백을 메우기 위해 학교와 집에서 1교시 수업이 충분히 이뤄질 수 있게 온라인 수업 콘텐츠로 제작됐다. 온라인 수업 콘텐츠는 △뿌리 깊은 세계유산 워크북 △뿌리 깊은 세계유산 핸드북 영상 2편과 각각의 교재 2권으로 구성됐다. 이번 자료에서는 “모로코에도 수업 종이 울리나요?” 등 초등학생 눈높이에 맞춰 모로코의 문화와 세계유산을 소개하고 유네스코 지정유산과 세계유산의 세 가지 종류, 서울에서 만나볼 수 있는 세계유산 등을 주제로 한 질의응답도 이어진다. 앞으로도 미지센터는 우리 청소년들이 어디서나 쉽게 세계문화를 체험할 수 있도록 뿌리 깊은 세계유산을 포함해 다양한 청소년 세계시민 교육 프로그램을 온라인으로 제작·배포할 예정이다. 뿌리 깊은 세계유산 영상과 교재는 서울 시내 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정치

더보기
이상헌 의원, 「약사법 일부개정법률안」 대표 발의
[NBC-1TV 박승훈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상헌 의원(울산 북구)은 의약품을 판매할 자격이 없는 자로부터 소비자가 의약품을 구매하지 못하도록 하는 「약사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고 21일 밝혔다. 현행법상 전문의약품은 의사의 진단과 처방이 있어야 구매하거나 사용할 수 있다. 그러나 국내에서 불법 약물 유통을 한다고 하더라도, 판매자에 대한 처벌 규정이 있을 뿐 구매자는 법적인 처벌이 전무한 실정이다. 특히, 전문의약품으로 분류되어있는 단백동화 스테로이드제 등 소위 ‘몸짱 약품류’가 최근 온·오프라인 상에서 판매되고 있다. 이는 의사의 진단과 처방 없이 여러 SNS로도 매우 손쉽게 판매 및 구매가 가능하여 더욱 심각한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최근 해당 약품류가 심리적 의존성이 매우 강하고 부작용 또한 심각하므로 무분별한 구매를 금지해야 한다는 여론이 생성되면서 유튜브 등 각종 커뮤니티에서도 ‘약투운동’을 통해 불법 약물사용 근절 운동을 펼쳐나가고 있다. 이에 이상헌 의원은 “의약품을 판매할 수 있는 자 이외의 자로부터 의약품을 구매를 방지하고, 이를 위반한 경우 100만 원 이하 과태료를 부과”한다면서, 현행법에 ‘의약품 등의 판매 질서에 관련 조항


[특별기고 이윤서] '검사내전'의 김웅 검사 네 번째 독자와의 만남 가져
[NBC-1TV 특별기고 이윤서] ‘검사 내전’의 저자 김웅 검사가 27일 도곡동에 위치한 작은책방에서 네 번째 독자와의 만남을 가졌다. 오후 7시 30분 도곡동 마이북 지하 1층에는 김웅 검사를 만나기 위한 독자 50여명이 모여들었다. 키가 크고 마른 체구의 김웅 검사는 평소 강연을 할 기회가 없어서 이런 자리가 아직도 쑥스럽고 힘들다고 하면서도 어렵지 않게 이야기를 풀어 나갔다. 먼저 인천지검 공안부장으로서 공안부에서 하는 일이 대부분 산업체 근로 관련 사안이 90% 이상이라면서 대공 관련 일이 주 업무일 것이라고 오해하는 부분에 대해 해명하며 시작하였다. 김웅 검사는 자신의 글에 흥미를 가진 출판사와 우연한 기회에 계약을 하여 ‘검사 내전’을 쓰게 되었다고 하면서도 우리나라에 사기 사건이 너무나 많고 사기를 당한 사람은 마음뿐아니라 삶의 터전을 모조리 잃고 제대로 살아가지 못하는 현실이 너무나 안타까웠다고 내적인 동기를 설명했다. 책의 1장은 ‘1. 사기공화국의 풍경’, ‘2. 사람들, 이야기들’, ‘3. 검사의 사생활’, ‘4. 법의 본질’로 이루어져 있다. 1장과 2장은 검사로서 만났던 사건과 사람들에 대한 내용이고 3장에서는 검사로서의 개인적인

구로문화재단 ‘문화가 있는 날’ 명작 공연 시리즈 온라인 공연
[NBC-1TV 이석아 기자] 구로문화재단은 8월 19일 0시 정부 지침에 따라 8월 진행 예정이었던 기획 공연을 비대면 혹은 취소하기로 결정하는 가운데 ‘문화가 있는 날’ 명작 공연 시리즈를 온라인으로 공연하면서 관객과의 약속을 지키게 되었다. <손열음 피아노 리사이틀>은 평창대관령음악제를 마치고 유럽투어를 앞둔 아티스트의 공연을 기다렸던 팬들의 높은 기대에도 불구하고 결국 취소되었다.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하는 ‘문화가 있는 날 명작 공연 시리즈’인 <캔터빌의 유령>은 연기했다. 같은 시리즈인 <망태할아버지가 온다>는 온라인 공연으로 전환하였다. 관객에게 줄줄이 공연 변경 소식을 전해야하는 공연기획팀은 “코로나 걱정에도 공연에 대한 갈증이 높았던 터라 취소 안내에 아쉽다는 피드백과 재개에 대한 문의가 많았다. 그래도 일부 공연을 온라인으로 전환할 수 있어서 관객들의 마음이 조금은 위로가 될 것 같다.”고 전했다. 구로문화재단이 코로나19 2단계 격상에도 공연을 취소하지 않고 유연하게 온라인으로 전환할 수 있었던 데에는 몇 가지 유효한 점이 있었다. 먼저 예술단체에 직접적인 피해를 최소화하고자 했던 재단의 입장과 관객과





문화

더보기
예술인 공적지원제도 연결해주는 ‘연극인공감120’, 11월 20일까지 시범 서비스 진행
[NBC-1TV 이석아 기자] ‘2020 연극의 해’를 통해 시행되는 ‘연극인공감120’ 사업이 15일 시범 서비스를 개시한다. 이번 사업은 2020 연극의 해가 목표로 하는 3가지 담론과 이에 대한 해결방안 찾기를 위한 14가지 사업 가운데 ‘안전한 창작환경’을 목표로 추진되는 사업 중 하나다. 연극인공감120은 공적지원제도를 연결하는 매개자이자, 연극인 스스로 연극인 복지를 고민하기 위한 플랫폼이다.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많은 예술인이 고충을 겪으면서 공적지원제도를 연결해주는 연극인공감120이 연극인들에게 현실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현실을 극복할 지원 제도가 있으나 정보를 알지 못해 지원을 받지 못하는 경우가 많은데, 이 서비스를 통해 더 쉽게 지원 제도에 대한 정보를 얻고 극복 방안을 함께 찾을 수 있다. 이 사업은 9월 15일부터 11월 20일까지 시범 서비스를 운영하고 전화·온라인·대면 등 다양한 방법으로 연극인들의 고민을 상담한다. 연극인공감120은 문제를 해결하는 곳이 아니라 문제를 풀어갈 수 있도록 길을 안내한다. 존중과 공감을 토대로 연극인 스스로의 복지를 만들어가는 건강한 복지 플랫폼을 만드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