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8 (화)

  • 흐림동두천 24.4℃
  • 흐림강릉 28.1℃
  • 서울 26.3℃
  • 흐림대전 27.7℃
  • 구름많음대구 27.5℃
  • 구름많음울산 26.2℃
  • 구름많음광주 26.3℃
  • 부산 24.3℃
  • 흐림고창 27.1℃
  • 구름많음제주 29.4℃
  • 흐림강화 25.8℃
  • 흐림보은 27.0℃
  • 흐림금산 26.9℃
  • 구름많음강진군 26.0℃
  • 구름많음경주시 25.8℃
  • 구름많음거제 24.5℃
기상청 제공

태권도

푸자이라 왕세자 태권도박애재단에 10만불 쾌척

지난 2017년과 2020년에 이어 세번째 전달... “태권도를 통해 새로운 꿈과 희망을 갖는 난민들 지원에 동참한다”

[NBC-1TV 구본환 기자] 태권도에 대한 애정이 남다른 아랍에미리트(UAE) 푸자이라 토호국의 셰이크 모하메드 빈 하마드 알 샤르키(Sheikh Mohammed Bin Hamad Al Sharqi) 왕세자가 세계태권도연맹(WT, 총재 조정원)의 태권도박애재단에 다시 10만 달러(약 1억2천만원)를 지원하기로 약속했다.

현지시간 6일부터 8일까지 열리고 있는 ‘제9회 푸자이라 오픈 태권도대회’ 개회식에 참석한 모하메드 알 세르키 왕세자는 지난 2017년 그리고 2020년에 이어 이번에도“태권도를 통해 새로운 꿈과 희망을 갖는 난민들 지원에 동참한다”며 흔쾌히 10만 달러를 쾌척했다. 

조정원 총재는“후자이라 왕세자의 지속적인 지원에 감사”를 전하며“기금이 세계 난민들을 위해 유용하게 쓰일 것”이라고 말했다. 

개회식에는 WT시범단이 참석해 화려한 격파 시범 및 환상적인 공연을 선보였다. 

또, 모하메드 알 세르키 왕세자는 UAE 정부 및 UAE 태권도협회와 함께 요르단의 시리아 난민 캠프의 태권도 선수인 와엘 파와즈 알파라지(Wael Fawaz Al-Farraj) 선수가 이번 ‘후자이라 오픈’에 참가할 수 있게 많은 지원을 아끼지 않았다. 시리아 난민 캠프인 아즈락에 거주하는 시리아 난민태권도선수가 해외대회에 출전한 것은 이번이 사상 처음이다. 

토마스 바흐 IOC위원장 역시 와엘의 국제대회 참석에 많은 관심을 표하며 전 세계의 지속적인 지원이 필요함을 강조했다. 


배너

관련기사

각국대통령 밀착취재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