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05 (화)

  • 구름많음동두천 22.2℃
  • 구름많음강릉 26.2℃
  • 구름많음서울 23.2℃
  • 박무대전 20.0℃
  • 구름많음대구 19.7℃
  • 맑음울산 20.0℃
  • 맑음광주 20.5℃
  • 맑음부산 22.2℃
  • 맑음고창 21.6℃
  • 맑음제주 21.5℃
  • 구름많음강화 23.5℃
  • 맑음보은 17.1℃
  • 구름조금금산 16.3℃
  • 맑음강진군 18.7℃
  • 맑음경주시 17.6℃
  • 맑음거제 18.9℃
기상청 제공

각국 대통령 밀착취재

[방송]朴 대통령, 제59회 현충일 추념사 "적폐 척결 강조”

"우리 경제의 재도약을 이끌어 대한민국의 희망을 만들어 갈 것"


[NBC-1TV 이광윤 보도국장]"정부는 국가 안전관리시스템의 대개조와 함께 공공개혁을 비롯한 `경제혁신 3개년 계획`추진에 박차를 가 할 것"

박근혜 대통령은 6일 오전 서울 동작동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엄수된 제59회 현충일 추념사를 통해 이같이 말하고 "앞으로 우리 사회 구석구석의 뿌리깊은 적폐를 해소하지 않고는 국민안전은 물론 경제부흥도 국민행복도 이루기 어려울 것"이라고 밝혔다.

또 "정부는 우리 사회의 비정상적인 적폐를 바로잡아서 안전한 나라, 새로운 대한민국을 반드시 만들어 갈 것"이라며 "지금이 아니고는 해낼 수 없는 일이다. 국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동참이 없다면 이룰 수 없는 일"이라고 언급했다.

박 대통령은 "이번이 마지막이라는 생각으로 어렵게 살려낸 경제회복의 불씨를 더욱 크게 살려내고 우리 경제의 재도약을 이끌어 대한민국의 희망을 만들어 갈 것"이라고 주장했다.

박 대통령은 특히 세월호 참사와 관련해 “우리사회의 비정상적 적폐를 바로잡아 안전한 나라, 새로운 대한민국을 반드시 만들어 갈 것”이라며 “국가 안전관리시스템의 대개조와 함께 공공개혁을 비롯한 '경제혁신 3개년 계획' 추진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순국선열 및 호국영령에 대해)그분들이 조국에 바친 고귀한 피와 땀은 잃어버린 주권을 찾는 원동력이 됐고, 전쟁의 폐허를 딛고 경제발전과 민주주의를 이룩한 동맥이 됐다”면서 “우리에게는 선열들이 남기신 고귀한 뜻을 이어받아 부강한 나라, 국민 모두가 행복한 나라를 만들어 가야 하는 책무가 주어져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추념식에는 정의화 국회의장을 비롯한 3부요인과 이완구 새누리당 원내대표와 안철수 김한길 김새정치민주연합 공동대표, 재선에 성공한 박원순 서울시장과 남경필 경기도지사 당선자 등 각계요인들과 보훈관련 단체 회원, 일반시민 학생 등 1만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국가와 국민을 위한 희생 영원히 잊지 않겠습니다"라는 주제로 펼쳐졌다.



배너

관련기사

NEWS BEYOND CLICHE-BiG NEWS-100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