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6 (금)

  • 맑음동두천 1.0℃
  • 맑음강릉 5.7℃
  • 맑음서울 3.0℃
  • 맑음대전 4.5℃
  • 맑음대구 6.5℃
  • 맑음울산 7.4℃
  • 맑음광주 7.3℃
  • 맑음부산 8.3℃
  • 맑음고창 3.3℃
  • 맑음제주 11.4℃
  • 맑음강화 0.3℃
  • 맑음보은 4.2℃
  • 맑음금산 3.1℃
  • 맑음강진군 4.3℃
  • 맑음경주시 6.0℃
  • 맑음거제 6.6℃
기상청 제공

각국 대통령 밀착취재

[방송]건군 제68주년 국군의 날 행사 계룡대서 엄수

국군의 조국수호 의지와 승리를 다짐하여 위용 과시, 박대통령 강인하고 책임감있는 정예강군 당부...

[NBC-1TV 이광윤 보도국장]건군 제68주년 국군의 날 기념식이 1일 오전 육공군본부가 위치한 충남 계룡대 대연병장에서 개최되었다.


"조국수호 대한강군"을 주제로 진행된 이번 기념식은 북한 5차 핵실험에 따른 위중한 안보상황임을 고려, 적 도발을 억제하고 응징하겠다는 국군의 강력한 의지와 힘을 과시하고 확고한 군사대비태세 유지와 결사보국의 결의를 다지는 자리였다.


기념식은 크게 축하와 감사의 장인 '식전행사', 위국헌신과 충성의 장인 '기념식', 위용 과시의 장인 '식후행사'로 나뉘어 실시되었다.


박근혜 대통령은 기념사에서 국민에게는 신뢰를 받고 적에게는 공포의 대상이 되는 강인하고 책임감 있는 정예강군이 되어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 "현재 한반도를 둘러싼 안보환경은 그 어느 때보다 엄중하다며, 위기의 대한민국을 지키고 북한이 감히 도발할 엄두도 내지 못하도록 우리 군은 나라를 지키는 애국심으로 뭉쳐야 한다"고 강조했다.


더불어 박 대통령은 "북한이 각종 미사일을 연속적으로 발사하고 있는 지금 이 상황에 우리 국민과 장병들을 그대로 위험에 노출시킬 수는 없다"며, "사드 배치는 우리 국민을 지키기 위한 최소한의 자위권적 방어조치이며 북한의 공격에 대비하여 우리가 해야만 하는 조치"라고 설명했다.덧붙여 "북한 주민들이 희망과 삶을 찾도록 길을 열어 놓을 것이고 언제든 대한민국의 자유로운 터전으로 오길 바란다"고 말했다.


특히 이번 기념식에는 임석상관 입장시 국토방위의 최전선 각지에서 조국수호 임무완수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육공군 및 해병대 유공장병들과 우리군의 미래 주인공인 사관생도, 군지휘부가 함께 입장하여 위국헌신의 길을 걷는 장병들의 명예를 고양했다. 식후 행사에서는 육군 특전사 대원들의 집단강하, 육공군과 해병대원 및 주한미군이 참가한 연합 고공강하와 특전사 대원들의 절도있는 고난이도 태권도 시범이 참석자들의 뜨거운 박수갈채를 받았다.

 



배너

관련기사

각국대통령 밀착취재

포토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